KBS NEWS

뉴스

외출하고 돌아오니 집 사라져…입주민 ‘망연자실’
외출하고 돌아오니 집 사라져…입주민 ‘망연자실’
"외출했다 돌아와 보니 살던 집이 없어졌어요"부산시 남구 문현동의 한 빌라에 살고 있던 A씨는...
알록달록하게 먹어라!…주목받는 ‘컬러푸드’
예쁜게 몸에도 좋다?…건강·입맛 사로잡는 ‘컬러푸드’
'건강을 위해선 알록달록하게 먹으라"는 말이 있다고 하네요. 음식 색깔에 따라 우리 몸에...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中, 北리용호 ‘태평양 수소탄 시험’ 발언에 “유관국들 자제해야” ISSUE
입력 2017.09.22 (18:21) | 수정 2017.09.22 (18:40) 인터넷 뉴스
中, 北리용호 ‘태평양 수소탄 시험’ 발언에 “유관국들 자제해야”
북한 리용호 외무상이 태평양상에 수소탄 시험 가능성을 언급하는 등 북한과 미국간 거친 설전이 이어지자 중국 외교부가 자제를 촉구하고 나섰다.

루캉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22일 정례 브리핑에서 리용호 외무상의 관련 발언에 대한 중국 측 평론을 요구받자 "한반도 정세가 여전히 복잡하고 민감하므로 유관 각국이 모두 자제를 유지하고 정세 완화에 노력해야 하며 상호 자극해서는 안 된다"고 말했다.

루 대변인은 이어 "우리는 한반도 내 핵무기와 북한의 핵실험에 반대한다"며 "각국이 한반도의 평화와 안정을 실현하고 싶다면 현재 할 일은 유엔 안보리 결의를 엄격히 지키고 대화를 통한 문제 해결 방법을 적극적으로 논의해야 하며 서로 자극하고 불 위에 기름을 부어선 안 된다"고 강조했다.

미국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 19일 유엔 총회 연설에서 "미국과 동맹을 방어해야 한다면 북한을 완전히 파괴하는 것 외에 다른 선택이 없을 것"이라고 경고했고, 이에 북한 김정은은 "역대 가장 포악한 선전포고를 해온 이상 상응한 초강경 대응을 고려할 것"이라고 맞받았다.
  • 中, 北리용호 ‘태평양 수소탄 시험’ 발언에 “유관국들 자제해야”
    • 입력 2017.09.22 (18:21)
    • 수정 2017.09.22 (18:40)
    인터넷 뉴스
中, 北리용호 ‘태평양 수소탄 시험’ 발언에 “유관국들 자제해야”
북한 리용호 외무상이 태평양상에 수소탄 시험 가능성을 언급하는 등 북한과 미국간 거친 설전이 이어지자 중국 외교부가 자제를 촉구하고 나섰다.

루캉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22일 정례 브리핑에서 리용호 외무상의 관련 발언에 대한 중국 측 평론을 요구받자 "한반도 정세가 여전히 복잡하고 민감하므로 유관 각국이 모두 자제를 유지하고 정세 완화에 노력해야 하며 상호 자극해서는 안 된다"고 말했다.

루 대변인은 이어 "우리는 한반도 내 핵무기와 북한의 핵실험에 반대한다"며 "각국이 한반도의 평화와 안정을 실현하고 싶다면 현재 할 일은 유엔 안보리 결의를 엄격히 지키고 대화를 통한 문제 해결 방법을 적극적으로 논의해야 하며 서로 자극하고 불 위에 기름을 부어선 안 된다"고 강조했다.

미국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 19일 유엔 총회 연설에서 "미국과 동맹을 방어해야 한다면 북한을 완전히 파괴하는 것 외에 다른 선택이 없을 것"이라고 경고했고, 이에 북한 김정은은 "역대 가장 포악한 선전포고를 해온 이상 상응한 초강경 대응을 고려할 것"이라고 맞받았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