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국정원 ‘DJ 노벨상’ 취소 공작, 주소 알려주고 예산도 집행
국정원 ‘DJ 노벨상’ 취소 공작, 주소 알려주고 예산도 집행
이명박 정부의 국가정보원이 김대중 전 대통령의 노벨평화상 수상 취소 공작에 예산까지 지원하면서...
[K스타] 한일관 대표 ‘불독 물려 사망’ 충격…‘슈주’ 최시원·父 “큰 책임, 사죄”
최시원 사과에 유가족 “용서했다”…‘반려견 관리 책임’ 파장은 확산
한일관 대표가 프렌치불독에게 물려 패혈증으로 사망한 소식이 알려지면서 반려견 관리에 안이한...

TV엔 없다

프로그램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보수단체 진보 비방 시국 광고 배후에 국정원”
입력 2017.09.22 (21:14) | 수정 2017.09.22 (21:38) 뉴스 9
동영상영역 시작
“보수단체 진보 비방 시국 광고 배후에 국정원”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이명박 정부 당시의 국정원을 낱낱이 파헤치는 수사가, 하나 더 추가됐습니다.

2009년부터 특정 보수단체가 진보세력을 비방하는 각종 시국광고를 냈는데요.

그 배후에 국정원이 있었다는 의혹이 제기됐고, 검찰은 수사에 착수했습니다.

이석재 기자입니다.

<리포트>

세종시 수정안 발표를 앞둔 2009년 12월, 한 보수단체가 주요 일간지에 게재한 시국 광곱니다.

세종시 원안은 망국적 수도 분할이라며 이명박 정부 수정안을 지지합니다.

한 달쯤 뒤에도 비슷한 내용의 광고가 나갔습니다.

이명박 정부 지지세력인 뉴라이트연합의 핵심인사들이 만든 자유주의진보연합은 한 달에 최대 서너 차례씩 광고를 냈습니다.

진보세력을 비방하는 시국 광고 배후에 국정원이 있었다는 게 국정원 적폐청산TF 조사 결괍니다.

서울중앙지검 전담 수사팀은 2009년 12월 4일 자 국정원 심리전단의 현안보고 문건에 주목하고 있습니다.

수정안 발표를 앞두고 좌파의 공세가 예상되는 만큼 정책 당위성 홍보를 강화해야 한다고 돼 있습니다.

그리고 일주일 뒤 시국 광고가 주요 일간지에 게재됐습니다.

검찰은 이 단체 공동대표 최 모 씨가 시국광고를 낼 때마다 국정원 심리전단 안보사업3팀에 초안을 보내 확인을 받은 정황도 포착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검찰은 해당 단체에서 쓰는 계좌 등을 중심으로 국정원 예산이 흘러들어 갔는지 돈 흐름을 짚어보고 있습니다.

또 조만간 최 전 대표를 불러 국정원의 개입과 지원 규모 등을 조사할 방침입니다.

KBS 뉴스 이석재입니다.
  • “보수단체 진보 비방 시국 광고 배후에 국정원”
    • 입력 2017.09.22 (21:14)
    • 수정 2017.09.22 (21:38)
    뉴스 9
“보수단체 진보 비방 시국 광고 배후에 국정원”
<앵커 멘트>

이명박 정부 당시의 국정원을 낱낱이 파헤치는 수사가, 하나 더 추가됐습니다.

2009년부터 특정 보수단체가 진보세력을 비방하는 각종 시국광고를 냈는데요.

그 배후에 국정원이 있었다는 의혹이 제기됐고, 검찰은 수사에 착수했습니다.

이석재 기자입니다.

<리포트>

세종시 수정안 발표를 앞둔 2009년 12월, 한 보수단체가 주요 일간지에 게재한 시국 광곱니다.

세종시 원안은 망국적 수도 분할이라며 이명박 정부 수정안을 지지합니다.

한 달쯤 뒤에도 비슷한 내용의 광고가 나갔습니다.

이명박 정부 지지세력인 뉴라이트연합의 핵심인사들이 만든 자유주의진보연합은 한 달에 최대 서너 차례씩 광고를 냈습니다.

진보세력을 비방하는 시국 광고 배후에 국정원이 있었다는 게 국정원 적폐청산TF 조사 결괍니다.

서울중앙지검 전담 수사팀은 2009년 12월 4일 자 국정원 심리전단의 현안보고 문건에 주목하고 있습니다.

수정안 발표를 앞두고 좌파의 공세가 예상되는 만큼 정책 당위성 홍보를 강화해야 한다고 돼 있습니다.

그리고 일주일 뒤 시국 광고가 주요 일간지에 게재됐습니다.

검찰은 이 단체 공동대표 최 모 씨가 시국광고를 낼 때마다 국정원 심리전단 안보사업3팀에 초안을 보내 확인을 받은 정황도 포착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검찰은 해당 단체에서 쓰는 계좌 등을 중심으로 국정원 예산이 흘러들어 갔는지 돈 흐름을 짚어보고 있습니다.

또 조만간 최 전 대표를 불러 국정원의 개입과 지원 규모 등을 조사할 방침입니다.

KBS 뉴스 이석재입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