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외출하고 돌아오니 집 사라져…입주민 ‘망연자실’
외출하고 돌아오니 집 사라져…입주민 ‘망연자실’
"외출했다 돌아와 보니 살던 집이 없어졌어요"부산시 남구 문현동의 한 빌라에 살고 있던 A씨는...
알록달록하게 먹어라!…주목받는 ‘컬러푸드’
예쁜게 몸에도 좋다?…건강·입맛 사로잡는 ‘컬러푸드’
'건강을 위해선 알록달록하게 먹으라"는 말이 있다고 하네요. 음식 색깔에 따라 우리 몸에...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한일 외교장관, 뉴욕서 회담…北위협 공조 재확인 ISSUE
입력 2017.09.23 (11:22) | 수정 2017.09.23 (11:30) 인터넷 뉴스
한일 외교장관, 뉴욕서 회담…北위협 공조 재확인
유엔총회 참석차 뉴욕을 방문 중인 강경화 외교부 장관은 22일(현지시간) 고노 다로(河野太郞) 일본 외무상과 회담을 하고 북한 핵·미사일 위협에 맞서 양국 간 굳건한 공조를 재확인했다.

한일 외교 장관은 회담에서 북한의 잇단 핵·미사일 도발과 관련, 한일 및 한미일 간 긴밀한 공조가 중요하다는 데 공감하고 안보리 결의의 충실한 이행 등 실효적 조치를 취해나가는 과정에서 지속해서 협의하기로 했다고 우리 외교부가 전했다. 특히 고노 외무상은 한중일 3국 정상회의가 조속한 시일 내에 일본에서 개최돼 문재인 대통령의 연내 방일이 성사될 수 있기를 희망했다.

두 장관은 또 양국관계를 착실히 발전시켜 나가기 위해 함께 노력하기로 했으며 최근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 한일정상회담에서 논의된 양국 간 경제협력 및 인적교류 확대 등 협력을 더욱 구체화해 나가기로 했다.

일본 교도통신은 양국 간 안보 협력을 심화하기 위한 다양한 방안을 마련할 필요성에 대해 양 장관이 의견을 같이했다고 전했다. 외무성 간부는 통신에 고노 외상이 한국 정부의 대북 인도지원 결정에 대해 "제재 압박을 훼손할 수 있다"고 말했으며 두 외교 장관이 한일관계에 대해 쌍방이 미래지향적인 관계를 구축하기로 의견을 모았다고 말했다.

NHK는 회담에서 한일 양국이 긴밀히 대북 정책을 조정해 가자는 데 의견 일치를 봤다며 안전보장 협력의 구체화를 위해서도 계속 협의를 진행하기로 했다고 보도했다.
  • 한일 외교장관, 뉴욕서 회담…北위협 공조 재확인
    • 입력 2017.09.23 (11:22)
    • 수정 2017.09.23 (11:30)
    인터넷 뉴스
한일 외교장관, 뉴욕서 회담…北위협 공조 재확인
유엔총회 참석차 뉴욕을 방문 중인 강경화 외교부 장관은 22일(현지시간) 고노 다로(河野太郞) 일본 외무상과 회담을 하고 북한 핵·미사일 위협에 맞서 양국 간 굳건한 공조를 재확인했다.

한일 외교 장관은 회담에서 북한의 잇단 핵·미사일 도발과 관련, 한일 및 한미일 간 긴밀한 공조가 중요하다는 데 공감하고 안보리 결의의 충실한 이행 등 실효적 조치를 취해나가는 과정에서 지속해서 협의하기로 했다고 우리 외교부가 전했다. 특히 고노 외무상은 한중일 3국 정상회의가 조속한 시일 내에 일본에서 개최돼 문재인 대통령의 연내 방일이 성사될 수 있기를 희망했다.

두 장관은 또 양국관계를 착실히 발전시켜 나가기 위해 함께 노력하기로 했으며 최근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 한일정상회담에서 논의된 양국 간 경제협력 및 인적교류 확대 등 협력을 더욱 구체화해 나가기로 했다.

일본 교도통신은 양국 간 안보 협력을 심화하기 위한 다양한 방안을 마련할 필요성에 대해 양 장관이 의견을 같이했다고 전했다. 외무성 간부는 통신에 고노 외상이 한국 정부의 대북 인도지원 결정에 대해 "제재 압박을 훼손할 수 있다"고 말했으며 두 외교 장관이 한일관계에 대해 쌍방이 미래지향적인 관계를 구축하기로 의견을 모았다고 말했다.

NHK는 회담에서 한일 양국이 긴밀히 대북 정책을 조정해 가자는 데 의견 일치를 봤다며 안전보장 협력의 구체화를 위해서도 계속 협의를 진행하기로 했다고 보도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