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국정원 ‘DJ 노벨상’ 취소 공작, 주소 알려주고 예산도 집행
국정원 ‘DJ 노벨상’ 취소 공작, 주소 알려주고 예산도 집행
이명박 정부의 국가정보원이 김대중 전 대통령의 노벨평화상 수상 취소 공작에 예산까지 지원하면서...
[K스타] 한일관 대표 ‘불독 물려 사망’ 충격…‘슈주’ 최시원·父 “큰 책임, 사죄”
최시원 사과에 유가족 “용서했다”…‘반려견 관리 책임’ 파장은 확산
한일관 대표가 프렌치불독에게 물려 패혈증으로 사망한 소식이 알려지면서 반려견 관리에 안이한...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北 리용호, 내일 새벽 유엔 연설…초강경 발언 예상 ISSUE
입력 2017.09.23 (21:09) | 수정 2017.09.23 (21:38) 뉴스 9
동영상영역 시작
北 리용호, 내일 새벽 유엔 연설…초강경 발언 예상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트럼프 대통령의 유엔 연설을 원색적으로 비난하고, '태평양 수소탄 시험'을 언급한 리용호 북한 외무상이 내일(24일) 새벽 유엔 기조 연설을 합니다.

이번 역시 위협적인 메시지가 예상되는데, 강경화 외교부 장관은 리 외무상이 쏟아낸 그간의 강경 발언에 대해 유감을 표시했습니다.

뉴욕에서 김철우 특파원이 전합니다.

<리포트>

뉴욕에 도착하자 마자 리용호 북한 외무상은 트럼프 미국 대통령을 원색적으로 비난했습니다.

<녹취> 리용호(북한 외무상/지난 21일) : "(트럼프 연설에 대해 어떤 입장입니까?) 개들이 짖어도 행렬은 간다는 말이 있습니다. 개 짖는 소리로 우리를 놀라게 하려고 생각했다면 그것이야말로 개꿈입니다."

김정은이 언급한 '초강경 대응조치'는 '태평양에서 수소탄 시험'이 될 거란 말로 이어갔습니다.

<녹취> 리용호(북한 외무상/지난 22일) : "내 생각에는 역대급 수소탄 지상 시험을 아마 태평양 상에서 하는 것으로 되지 않겠는가..."

리 외무상, 오늘(23일)은 아무 말도 하지 않았습니다.

<녹취> "(평화적인 방법으로 해결하실 생각은 없으십니까?) ..."

리 외무상은 내일(24일) 새벽 유엔총회 기조연설을 할 예정입니다.

리용호 외무상은 북한 핵과 미사일 개발의 정당성을 주장하며 트럼프 대통령을 향한 초강경 비난 발언을 쏟아낼 것으로 예상됩니다.

강경화 외교부 장관이 리 외무상의 강경 발언에 대해 또다시 긴장을 격화시키는 위협적 언사라며 강력히 비판했습니다.

강 장관은 다자 외교 무대인 유엔총회 현장까지 와서 도발적 발언을 한 것은 매우 유감이라고 말했습니다.

강 장관은 고노 다로 일본 외무상과 회담을 하고 북한 핵·미사일 위협에 맞서 양국 간 굳건한 공조를 재확인했습니다.

뉴욕에서 KBS 뉴스 김철우입니다.
  • 北 리용호, 내일 새벽 유엔 연설…초강경 발언 예상
    • 입력 2017.09.23 (21:09)
    • 수정 2017.09.23 (21:38)
    뉴스 9
北 리용호, 내일 새벽 유엔 연설…초강경 발언 예상
<앵커 멘트>

트럼프 대통령의 유엔 연설을 원색적으로 비난하고, '태평양 수소탄 시험'을 언급한 리용호 북한 외무상이 내일(24일) 새벽 유엔 기조 연설을 합니다.

이번 역시 위협적인 메시지가 예상되는데, 강경화 외교부 장관은 리 외무상이 쏟아낸 그간의 강경 발언에 대해 유감을 표시했습니다.

뉴욕에서 김철우 특파원이 전합니다.

<리포트>

뉴욕에 도착하자 마자 리용호 북한 외무상은 트럼프 미국 대통령을 원색적으로 비난했습니다.

<녹취> 리용호(북한 외무상/지난 21일) : "(트럼프 연설에 대해 어떤 입장입니까?) 개들이 짖어도 행렬은 간다는 말이 있습니다. 개 짖는 소리로 우리를 놀라게 하려고 생각했다면 그것이야말로 개꿈입니다."

김정은이 언급한 '초강경 대응조치'는 '태평양에서 수소탄 시험'이 될 거란 말로 이어갔습니다.

<녹취> 리용호(북한 외무상/지난 22일) : "내 생각에는 역대급 수소탄 지상 시험을 아마 태평양 상에서 하는 것으로 되지 않겠는가..."

리 외무상, 오늘(23일)은 아무 말도 하지 않았습니다.

<녹취> "(평화적인 방법으로 해결하실 생각은 없으십니까?) ..."

리 외무상은 내일(24일) 새벽 유엔총회 기조연설을 할 예정입니다.

리용호 외무상은 북한 핵과 미사일 개발의 정당성을 주장하며 트럼프 대통령을 향한 초강경 비난 발언을 쏟아낼 것으로 예상됩니다.

강경화 외교부 장관이 리 외무상의 강경 발언에 대해 또다시 긴장을 격화시키는 위협적 언사라며 강력히 비판했습니다.

강 장관은 다자 외교 무대인 유엔총회 현장까지 와서 도발적 발언을 한 것은 매우 유감이라고 말했습니다.

강 장관은 고노 다로 일본 외무상과 회담을 하고 북한 핵·미사일 위협에 맞서 양국 간 굳건한 공조를 재확인했습니다.

뉴욕에서 KBS 뉴스 김철우입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