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국정원 ‘DJ 노벨상’ 취소 공작, 주소 알려주고 예산도 집행
국정원 ‘DJ 노벨상’ 취소 공작, 주소 알려주고 예산도 집행
이명박 정부의 국가정보원이 김대중 전 대통령의 노벨평화상 수상 취소 공작에 예산까지 지원하면서...
[K스타] 한일관 대표 ‘불독 물려 사망’ 충격…‘슈주’ 최시원·父 “큰 책임, 사죄”
최시원 사과에 유가족 “용서했다”…‘반려견 관리 책임’ 파장은 확산
한일관 대표가 프렌치불독에게 물려 패혈증으로 사망한 소식이 알려지면서 반려견 관리에 안이한...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동창생 개인정보보로 졸피뎀 성분 수면제 95차례나 구매
입력 2017.09.24 (11:37) | 수정 2017.09.24 (11:38) 인터넷 뉴스
동창생 개인정보보로 졸피뎀 성분 수면제 95차례나 구매
대구지법 형사8단독은 수면제를 사려고 친구 이름과 주민등록번호를 상습적으로 도용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30대 여성에게 징역 8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다.

이 여성은 지난 2010년 1월부터 2017년 1월까지 2백 차례 넘게 고교 동창생 이름과 주민등록번호를 사용해 병원 진료를 받거나 약국에서 약을 산 혐의를 받고 있다.

이 가운데 향정신성의약품 졸피뎀 성분이 든 수면제를 95차례나 동창생 이름으로 산 것으로 조사 결과 드러나기도 했다.
  • 동창생 개인정보보로 졸피뎀 성분 수면제 95차례나 구매
    • 입력 2017.09.24 (11:37)
    • 수정 2017.09.24 (11:38)
    인터넷 뉴스
동창생 개인정보보로 졸피뎀 성분 수면제 95차례나 구매
대구지법 형사8단독은 수면제를 사려고 친구 이름과 주민등록번호를 상습적으로 도용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30대 여성에게 징역 8개월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했다.

이 여성은 지난 2010년 1월부터 2017년 1월까지 2백 차례 넘게 고교 동창생 이름과 주민등록번호를 사용해 병원 진료를 받거나 약국에서 약을 산 혐의를 받고 있다.

이 가운데 향정신성의약품 졸피뎀 성분이 든 수면제를 95차례나 동창생 이름으로 산 것으로 조사 결과 드러나기도 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