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100m 높이 ‘공기청정탑’ 위력…중국도 미세먼지 사투
100m 높이 ‘공기청정탑’까지 등장…중국도 미세먼지 사투
[앵커]우리가 이렇게 미세먼지로 몸살을 앓고 있는 만큼, 그러면 중국의 경우는 어떨지 궁금한...
주사제 1병 나눠쓰고 내역서엔 5병…부당청구 시도까지
주사제 1병 나눠쓰고 내역서엔 5병…부당청구 시도까지
[앵커] 서울 이대 목동병원에서 숨진 4명의 신생아는 주사제 한 병을, 나눠 맞는 과정에서 감염돼 숨진...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한국당 “北리용호, 적반하장 협박…北정권 완전파괴 자초”
입력 2017.09.24 (15:13) | 수정 2017.09.24 (15:14) 인터넷 뉴스
한국당 “北리용호, 적반하장 협박…北정권 완전파괴 자초”
자유한국당은 리용호 북한 외무상의 유엔총회 기조연설과 관련해, "한반도뿐만 아니라 전 세계를 향한 협박"이라며 "이러한 도발은 북한 공산정권의 완전파괴만 부를 뿐"이라고 경고했다.

강효상 대변인은 24일(오늘) 논평을 통해 "핵 개발이 정정당당한 자위적 조치라는 북한의 적반하장식 주장에 국제사회는 치를 떨고 있고, 문명사회는 이러한 북한의 위협을 결코 용납하지 않을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강 대변인은 "우리 국민은 일촉즉발의 한반도 위기 상황에서 아직도 문재인 대통령이 '북핵은 체제보장용'이라고 생각하고 있는 것은 아닌지 우려하고 있다"며 "문 대통령은 북핵의 본질이 한반도 적화를 위한 군사용이라는 것을 확실히 인식하고 비상한 각오로 모든 가능성에 대처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이어 강 대변인은 "언론도 북한의 핵 위협에 대한 강한 대응에 대해 '미-북 대치' 운운하는 강 건너 불구경하는 듯한 보도를 삼가야 한다"며 "한미는 언제나 같은 전선에서 싸우는 동맹"이라고 강조한 뒤 "한국당은 전술핵 재배치를 포함한 모든 자위권적 방어수단을 국민과 함께 강구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 한국당 “北리용호, 적반하장 협박…北정권 완전파괴 자초”
    • 입력 2017.09.24 (15:13)
    • 수정 2017.09.24 (15:14)
    인터넷 뉴스
한국당 “北리용호, 적반하장 협박…北정권 완전파괴 자초”
자유한국당은 리용호 북한 외무상의 유엔총회 기조연설과 관련해, "한반도뿐만 아니라 전 세계를 향한 협박"이라며 "이러한 도발은 북한 공산정권의 완전파괴만 부를 뿐"이라고 경고했다.

강효상 대변인은 24일(오늘) 논평을 통해 "핵 개발이 정정당당한 자위적 조치라는 북한의 적반하장식 주장에 국제사회는 치를 떨고 있고, 문명사회는 이러한 북한의 위협을 결코 용납하지 않을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강 대변인은 "우리 국민은 일촉즉발의 한반도 위기 상황에서 아직도 문재인 대통령이 '북핵은 체제보장용'이라고 생각하고 있는 것은 아닌지 우려하고 있다"며 "문 대통령은 북핵의 본질이 한반도 적화를 위한 군사용이라는 것을 확실히 인식하고 비상한 각오로 모든 가능성에 대처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이어 강 대변인은 "언론도 북한의 핵 위협에 대한 강한 대응에 대해 '미-북 대치' 운운하는 강 건너 불구경하는 듯한 보도를 삼가야 한다"며 "한미는 언제나 같은 전선에서 싸우는 동맹"이라고 강조한 뒤 "한국당은 전술핵 재배치를 포함한 모든 자위권적 방어수단을 국민과 함께 강구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