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국정원 ‘DJ 노벨상’ 취소 공작, 주소 알려주고 예산도 집행
국정원 ‘DJ 노벨상’ 취소 공작, 주소 알려주고 예산도 집행
이명박 정부의 국가정보원이 김대중 전 대통령의 노벨평화상 수상 취소 공작에 예산까지 지원하면서...
[K스타] 한일관 대표 ‘불독 물려 사망’ 충격…‘슈주’ 최시원·父 “큰 책임, 사죄”
최시원 사과에 유가족 “용서했다”…‘반려견 관리 책임’ 파장은 확산
한일관 대표가 프렌치불독에게 물려 패혈증으로 사망한 소식이 알려지면서 반려견 관리에 안이한...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인도 첫 한국전용공단 “입주희망 기업 없어” 무산
입력 2017.09.24 (15:30) | 수정 2017.09.24 (15:33) 인터넷 뉴스
인도 첫 한국전용공단 “입주희망 기업 없어” 무산
인도 내 첫 한국기업 전용공단 조성사업이 입주희망 기업이 없어 사업 추진 4년여 만에 무산됐다고 코트라 관계자가 밝혔다.

이 사업을 공동추진한 코트라와 인도 라자스탄 주 산업개발투자공사(RIICO)에 따르면 두 기관은 라자스탄 주 길로트 지역 한국전용공단 조성사업을 위해 체결했던 양해각서(MOU)의 유효기간이 올해 초 만료되자 갱신하지 않기로 합의했다.

이에 따라 라자스탄 주측은 길로트에 조성한 공단부지에 '한국전용'이라는 이름을 더는 사용하지 않기로 했으며 일부 부지를 인근에 조성한 일본 전용공단에 포함하기로 한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코트라와 라자스탄주는 2013년 MOU를 체결하고 수도 뉴델리에서 남쪽으로 110㎞ 떨어진 길로트에 106만㎡ 규모의 한국 전용공단을 조성하기로 했다.

라자스탄 주는 이후 대지 매입, 평탄화 작업, 내부 도로건설 등을 한 뒤 2015년 3월부터 한국 기업을 상대로 입주신청을 받았지만, 올해까지 한 기업도 유치하지 못했다. 2개 업체가 입주 의사를 보이며 계약 전 단계까지 갔지만 결국 입주하지 않기로 했다.

공단 부지를 살펴본 상당수 한국 기업인들은 '한국전용공단'이라고 이름 붙여진 것 외에는 부지 가격이나 도심과의 접근성 등에서 다른 공단에 비해 별다른 이점이 없었다고 말했다.
  • 인도 첫 한국전용공단 “입주희망 기업 없어” 무산
    • 입력 2017.09.24 (15:30)
    • 수정 2017.09.24 (15:33)
    인터넷 뉴스
인도 첫 한국전용공단 “입주희망 기업 없어” 무산
인도 내 첫 한국기업 전용공단 조성사업이 입주희망 기업이 없어 사업 추진 4년여 만에 무산됐다고 코트라 관계자가 밝혔다.

이 사업을 공동추진한 코트라와 인도 라자스탄 주 산업개발투자공사(RIICO)에 따르면 두 기관은 라자스탄 주 길로트 지역 한국전용공단 조성사업을 위해 체결했던 양해각서(MOU)의 유효기간이 올해 초 만료되자 갱신하지 않기로 합의했다.

이에 따라 라자스탄 주측은 길로트에 조성한 공단부지에 '한국전용'이라는 이름을 더는 사용하지 않기로 했으며 일부 부지를 인근에 조성한 일본 전용공단에 포함하기로 한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코트라와 라자스탄주는 2013년 MOU를 체결하고 수도 뉴델리에서 남쪽으로 110㎞ 떨어진 길로트에 106만㎡ 규모의 한국 전용공단을 조성하기로 했다.

라자스탄 주는 이후 대지 매입, 평탄화 작업, 내부 도로건설 등을 한 뒤 2015년 3월부터 한국 기업을 상대로 입주신청을 받았지만, 올해까지 한 기업도 유치하지 못했다. 2개 업체가 입주 의사를 보이며 계약 전 단계까지 갔지만 결국 입주하지 않기로 했다.

공단 부지를 살펴본 상당수 한국 기업인들은 '한국전용공단'이라고 이름 붙여진 것 외에는 부지 가격이나 도심과의 접근성 등에서 다른 공단에 비해 별다른 이점이 없었다고 말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