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영상] 한국 기자, 中 경호원들에 ‘집단 폭행’…“놔! 사람을 쳐?”
[영상] 한국 기자, 中 경호원에 ‘집단 폭행’…“놔! 사람을 쳐?”
 문재인 대통령의 중국 국빈 방문을 동행 취재하는 청와대 출입 기자들이 중국 경호원들로부터 집단 폭행...
필리핀 도피범죄자 47명…전세기편으로 첫 단체 송환
필리핀 도피 범죄자 47명…전세기편으로 첫 단체 송환
우리나라에서 범죄를 저지르고 필리핀으로 달아난 한국인 범죄자 40여 명이 국내 최초로 전세기를...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터키 에르도안 ‘독립투표 강행’ 이라크 쿠르드자치정부에 석유수출 차단 경고
입력 2017.09.26 (01:28) 인터넷 뉴스
터키 에르도안 ‘독립투표 강행’ 이라크 쿠르드자치정부에 석유수출 차단 경고
에르도안 터키 대통령이 분리·독립 투표를 강행한 이라크 쿠르드자치정부(KRG)에 석유 수출길을 막겠다고 위협했다.

에르도안 대통령은 25일(현지시간) 이스탄불에서 열린 행사에서 "하부르 국경검문소에서 출·입경이 모두 차단될 것"이라고 경고했다.

KRG의 주요 대외 수입원인 원유는 터키 하부르 검문소를 거쳐 남부 제이한항을 통해 수출된다.

KRG는 그간 터키와 우호적 관계를 유지하며, 석유 수출을 터키에 의존했다.

에르도안 대통령은 "그런 다음에 그들이 어떤 경로로 석유를 보내는지 지켜보자"면서 "필요하다면 우리는 이런 조처를 주저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실제로 이날 오전 터키 당국은 하부르 검문소에서 출입국 검문을 강화, 국경 통과가 지연됐다.

NTV와 일간지 휘리예트는 한때 하부르 검문소를 통한 입국이 차단됐다고 보도했으나 터키 당국은 경계를 강화했을 뿐 검문소를 폐쇄하지는 않았다고 설명했다.

에르도안 대통령은 또 "전에 말한 대로, 어느날 밤 불시에 우리가 갈지 모른다"며 이라크 영토에서 군사작전 가능성을 시사했다.

그는 "(지난해) 유프라테스 방패 작전에서 그렇게 했다"면서 "시리아 땅 2천㎢에서 수니파 무장조직 '이슬람국가'를 몰아냈듯이 이라크에서도 (군사작전을) 기피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 터키 에르도안 ‘독립투표 강행’ 이라크 쿠르드자치정부에 석유수출 차단 경고
    • 입력 2017.09.26 (01:28)
    인터넷 뉴스
터키 에르도안 ‘독립투표 강행’ 이라크 쿠르드자치정부에 석유수출 차단 경고
에르도안 터키 대통령이 분리·독립 투표를 강행한 이라크 쿠르드자치정부(KRG)에 석유 수출길을 막겠다고 위협했다.

에르도안 대통령은 25일(현지시간) 이스탄불에서 열린 행사에서 "하부르 국경검문소에서 출·입경이 모두 차단될 것"이라고 경고했다.

KRG의 주요 대외 수입원인 원유는 터키 하부르 검문소를 거쳐 남부 제이한항을 통해 수출된다.

KRG는 그간 터키와 우호적 관계를 유지하며, 석유 수출을 터키에 의존했다.

에르도안 대통령은 "그런 다음에 그들이 어떤 경로로 석유를 보내는지 지켜보자"면서 "필요하다면 우리는 이런 조처를 주저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실제로 이날 오전 터키 당국은 하부르 검문소에서 출입국 검문을 강화, 국경 통과가 지연됐다.

NTV와 일간지 휘리예트는 한때 하부르 검문소를 통한 입국이 차단됐다고 보도했으나 터키 당국은 경계를 강화했을 뿐 검문소를 폐쇄하지는 않았다고 설명했다.

에르도안 대통령은 또 "전에 말한 대로, 어느날 밤 불시에 우리가 갈지 모른다"며 이라크 영토에서 군사작전 가능성을 시사했다.

그는 "(지난해) 유프라테스 방패 작전에서 그렇게 했다"면서 "시리아 땅 2천㎢에서 수니파 무장조직 '이슬람국가'를 몰아냈듯이 이라크에서도 (군사작전을) 기피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