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도태호 수원부시장 원천저수지서 숨진 채 발견
입력 2017.09.26 (16:54) 수정 2017.09.26 (18:17) 인터넷 뉴스
도태호 수원부시장 원천저수지서 숨진 채 발견
경기도 수원시 도태호 제2 부시장이 영통구 원천저수지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도태호 부시장은 오늘(26일) 오후 3시 5분쯤 광교호수공원의 원천저수지 물에 빠진 채 발견돼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숨졌다.

도 부시장은 국토교통부 재직 당시의 뇌물수수 혐의로 최근 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에서 3차례에 걸쳐 조사를 받았으며 오늘 구속영장이 신청된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자세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 도태호 수원부시장 원천저수지서 숨진 채 발견
    • 입력 2017.09.26 (16:54)
    • 수정 2017.09.26 (18:17)
    인터넷 뉴스
도태호 수원부시장 원천저수지서 숨진 채 발견
경기도 수원시 도태호 제2 부시장이 영통구 원천저수지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도태호 부시장은 오늘(26일) 오후 3시 5분쯤 광교호수공원의 원천저수지 물에 빠진 채 발견돼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숨졌다.

도 부시장은 국토교통부 재직 당시의 뇌물수수 혐의로 최근 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에서 3차례에 걸쳐 조사를 받았으며 오늘 구속영장이 신청된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자세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