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K스타] “최시원 특별법 제정해주세요”…최시원 불독 ‘벅시’ 어떻게 되나?​
“최시원 특별법 제정해주세요”…최시원 불독 ‘벅시’ 운명은?​
지난 20일 그룹 슈퍼쥬니어 최시원 가족이 기르던 프렌치 불독에 물린 이웃이 숨진 사건이 알려지면서...
태풍 ‘란’ 日 강타, 피해 속출 …1명 사망·주민 대피령
21호 태풍 ‘란’ 日 열도 강타 …피해 속출·개표도 차질
[연관기사] [뉴스광장] 태풍 ‘란’ 일본 관통…기록적 폭우·주민 대피 제21호 태풍 '란'이...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주일 중국대사, 북한 문제 ‘대화 해결’ 입장 반복 ISSUE
입력 2017.09.26 (18:14) | 수정 2017.09.26 (19:26) 인터넷 뉴스
주일 중국대사, 북한 문제 ‘대화 해결’ 입장 반복
청융화 일본 주재 중국 대사가 북한 정세는 '매우 복잡하고 위험한 상태'라면서 '대화로 해결해야 한다'는 뜻을 밝혔다.

교도통신에 따르면, 청융화 대사는 오늘(26일) 일본 기자클럽 강연에서 이같이 밝히고, 각국이 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노력해야 한다고 밝혔다.

그는 "중국은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의 대북 제재결의를 전면적으로 지켜왔다"고 주장하고, "최종적으로는 대화를 통한 해결밖에 없다"는 중국 정부의 입장을 강조했다.

또, 북한은 핵·미사일 개발을, 한미는 대규모 군사훈련을 각각 일시 중지하고 대화에 나서야 한다는 이른바 '쌍중단(雙中斷)'주장을 반복했다.

중국이 추진하는,이른바 일대일로(一帶一路:육상·해상 실크로드) 정책과 관련해서는, 일본이 "일시적으로 동참하는데 주저했지만, 최근 중국 기업과 협력도 진전되고 있다"고 평가했다.

청 대사는 "중국의 대일 관계 중시 정책은 변화가 없을 것"이라면서 "올해는 중일 국교정상화 45주년이 되는 중요한 해인 만큼 관계 개선이 더욱 진전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 주일 중국대사, 북한 문제 ‘대화 해결’ 입장 반복
    • 입력 2017.09.26 (18:14)
    • 수정 2017.09.26 (19:26)
    인터넷 뉴스
주일 중국대사, 북한 문제 ‘대화 해결’ 입장 반복
청융화 일본 주재 중국 대사가 북한 정세는 '매우 복잡하고 위험한 상태'라면서 '대화로 해결해야 한다'는 뜻을 밝혔다.

교도통신에 따르면, 청융화 대사는 오늘(26일) 일본 기자클럽 강연에서 이같이 밝히고, 각국이 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노력해야 한다고 밝혔다.

그는 "중국은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의 대북 제재결의를 전면적으로 지켜왔다"고 주장하고, "최종적으로는 대화를 통한 해결밖에 없다"는 중국 정부의 입장을 강조했다.

또, 북한은 핵·미사일 개발을, 한미는 대규모 군사훈련을 각각 일시 중지하고 대화에 나서야 한다는 이른바 '쌍중단(雙中斷)'주장을 반복했다.

중국이 추진하는,이른바 일대일로(一帶一路:육상·해상 실크로드) 정책과 관련해서는, 일본이 "일시적으로 동참하는데 주저했지만, 최근 중국 기업과 협력도 진전되고 있다"고 평가했다.

청 대사는 "중국의 대일 관계 중시 정책은 변화가 없을 것"이라면서 "올해는 중일 국교정상화 45주년이 되는 중요한 해인 만큼 관계 개선이 더욱 진전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