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5살 고준희 양 실종 한달…누가 거짓말을 하고 있을까?
5살 고준희 양 실종 한달…누가 거짓말을 하고 있을까?
전주에서 5살 고준희 양이 실종된 지 오늘로 꼭 한 달을 맞는 가운데, 공개수사에 나선 경찰...
태풍 덮친 필리핀 30여명 사망…보라카이 韓관광객 400명 발묶여
韓 관광객 400명 발 묶인 보라카이…‘발리 악몽’ 되풀이 되나
제26호 태풍 '카이탁'이 강타한 필리핀에서 산사태와 홍수로 30명 넘게 숨지는 등 인명피해...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검찰, 박 전 대통령 ‘추가 구속영장’ 발부 요청…반발
입력 2017.09.26 (21:12) | 수정 2017.09.26 (21:51) 뉴스 9
동영상영역 시작
검찰, 박 전 대통령 ‘추가 구속영장’ 발부 요청…반발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검찰이 다음달 중에 구속기간 6개월이 만료되는 박근혜 전 대통령에 대해 추가 구속영장 발부 절차에 착수했습니다.

기존의 18가지 혐의 외에 두 가지 새로운 혐의를 추가해서, '국정농단의 핵심사안이고, 추가 증거 조사가 필요하다'는 이유를 댔습니다.

이석재 기자입니다.

<리포트>

검찰이 박근혜 전 대통령에 대한 추가 구속영장 발부 절차에 착수했습니다.

박 전 대통령 재판부인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2부에 영장 발부를 공식 요청했습니다.

영장에는 롯데 측으로부터의 제3자 뇌물수수, SK 측에 대한 제3자 뇌물요구 혐의를 적용했습니다.

지난 3월 박 전 대통령에 대한 구속영장 발부 당시 적용하지 않았던 혐읩니다.

검찰은 "국정농단의 핵심 사안이고 피고인이 혐의를 부인해 추가 증거조사가 필요하다"고 밝혔습니다.

박 전 대통령은 지난 4월 17일 뇌물수수 등 18가지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최대 구속기간은 6개월... 다음 달 16일 밤 12시가 구속기간 만료 시점입니다.

검찰은 그때까지 박 전 대통령 혐의를 입증하는 증인신문을 끝낼 수 없다고 판단하고 있습니다.

박 전 대통령 측은 구속영장은 수사 필요성에 따라 발부되는데 롯데와 SK 사건은 심리까지 끝난 사안이라며 반발했습니다.

재판부는 다음 달 10일 공판에서 추가 구속 여부에 대한 양 측의 의견을 들을 예정입니다.

형사소송법상 6개월의 구속 기간 만료 시점까지 재판이 끝나지 않거나 추가 구속영장이 발부되지 않으면 피고인은 석방된 상태에서 재판을 받게 됩니다.

KBS 뉴스 이석재입니다.
  • 검찰, 박 전 대통령 ‘추가 구속영장’ 발부 요청…반발
    • 입력 2017.09.26 (21:12)
    • 수정 2017.09.26 (21:51)
    뉴스 9
검찰, 박 전 대통령 ‘추가 구속영장’ 발부 요청…반발
<앵커 멘트>

검찰이 다음달 중에 구속기간 6개월이 만료되는 박근혜 전 대통령에 대해 추가 구속영장 발부 절차에 착수했습니다.

기존의 18가지 혐의 외에 두 가지 새로운 혐의를 추가해서, '국정농단의 핵심사안이고, 추가 증거 조사가 필요하다'는 이유를 댔습니다.

이석재 기자입니다.

<리포트>

검찰이 박근혜 전 대통령에 대한 추가 구속영장 발부 절차에 착수했습니다.

박 전 대통령 재판부인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2부에 영장 발부를 공식 요청했습니다.

영장에는 롯데 측으로부터의 제3자 뇌물수수, SK 측에 대한 제3자 뇌물요구 혐의를 적용했습니다.

지난 3월 박 전 대통령에 대한 구속영장 발부 당시 적용하지 않았던 혐읩니다.

검찰은 "국정농단의 핵심 사안이고 피고인이 혐의를 부인해 추가 증거조사가 필요하다"고 밝혔습니다.

박 전 대통령은 지난 4월 17일 뇌물수수 등 18가지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습니다.

최대 구속기간은 6개월... 다음 달 16일 밤 12시가 구속기간 만료 시점입니다.

검찰은 그때까지 박 전 대통령 혐의를 입증하는 증인신문을 끝낼 수 없다고 판단하고 있습니다.

박 전 대통령 측은 구속영장은 수사 필요성에 따라 발부되는데 롯데와 SK 사건은 심리까지 끝난 사안이라며 반발했습니다.

재판부는 다음 달 10일 공판에서 추가 구속 여부에 대한 양 측의 의견을 들을 예정입니다.

형사소송법상 6개월의 구속 기간 만료 시점까지 재판이 끝나지 않거나 추가 구속영장이 발부되지 않으면 피고인은 석방된 상태에서 재판을 받게 됩니다.

KBS 뉴스 이석재입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