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야당 택한 獨사민당 원내대표에 여성 차세대리더 날레스
입력 2017.09.27 (00:34) 수정 2017.09.27 (00:37) 인터넷 뉴스
야당 택한 獨사민당 원내대표에 여성 차세대리더 날레스
안데레아 날레스 독일 노동부 장관이 사회민주당 원내대표를 맡게 됐다.

26일(현지시간) dpa 통신에 따르면, 현 원내대표인 토마스 오퍼만은 이날 날레스 장관에게 원내대표직을 넘긴다고 밝혔다.

전날 마르틴 슐츠 대표는 사민당 지도부 회의에서 날레스를 새 원내대표로 지명했다.

메르켈 총리가 이끄는 대연정의 소수 파트너인 사민당은 24일 총선에서 20.5%의 득표율로 역대 최악의 성적표를 기록한 뒤 차기 내각에서 대연정에 참여하지 않기로 했다.

이에 따라 47세의 여성 정치인인 날레스는 사민당의 차세대 지도자로 꼽혀왔다.
  • 야당 택한 獨사민당 원내대표에 여성 차세대리더 날레스
    • 입력 2017.09.27 (00:34)
    • 수정 2017.09.27 (00:37)
    인터넷 뉴스
야당 택한 獨사민당 원내대표에 여성 차세대리더 날레스
안데레아 날레스 독일 노동부 장관이 사회민주당 원내대표를 맡게 됐다.

26일(현지시간) dpa 통신에 따르면, 현 원내대표인 토마스 오퍼만은 이날 날레스 장관에게 원내대표직을 넘긴다고 밝혔다.

전날 마르틴 슐츠 대표는 사민당 지도부 회의에서 날레스를 새 원내대표로 지명했다.

메르켈 총리가 이끄는 대연정의 소수 파트너인 사민당은 24일 총선에서 20.5%의 득표율로 역대 최악의 성적표를 기록한 뒤 차기 내각에서 대연정에 참여하지 않기로 했다.

이에 따라 47세의 여성 정치인인 날레스는 사민당의 차세대 지도자로 꼽혀왔다.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