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국정원 ‘DJ 노벨상’ 취소 공작, 주소 알려주고 예산도 집행
국정원 ‘DJ 노벨상’ 취소 공작, 주소 알려주고 예산도 집행
이명박 정부의 국가정보원이 김대중 전 대통령의 노벨평화상 수상 취소 공작에 예산까지 지원하면서...
[K스타] 한일관 대표 ‘불독 물려 사망’ 충격…‘슈주’ 최시원·父 “큰 책임, 사죄”
최시원 사과에 유가족 “용서했다”…‘반려견 관리 책임’ 파장은 확산
한일관 대표가 프렌치불독에게 물려 패혈증으로 사망한 소식이 알려지면서 반려견 관리에 안이한...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중장거리 미사일 평양 병기연구소 출발”
입력 2017.09.30 (06:06) | 수정 2017.09.30 (06:10) 뉴스광장 1부
동영상영역 시작
“중장거리 미사일 평양 병기연구소 출발”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북한이 다음달 10일 노동당 창건일을 앞두고 추석 연휴 기간 추가 도발에 나설 것이라는 관측이 많은데요.

한미 정보당국이 최근 중장거리 미사일 추가 발사 움직임을 포착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장덕수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추가 도발 움직임이 포착된 곳은 평양 산음동 병기연구소입니다.

정보소식통은 최근 이곳에서 미사일 여러 발이 빠져나갔다고 전했습니다.

산음동 병기연구소는 북한이 대륙간탄도미사일을 제조하는 곳입니다.

한미 정보당국은 포착된 미사일이 '화성-12형'이나 '화성-14형'일 가능성이 큰 것으로 판단하고 있습니다.

화성-12형은 최대 사거리 5천 킬로미터의 중거리 미사일로, 북한은 지난달과 이달 잇따라 정상각도로 발사했습니다.

특히, 이달 15일 발사 땐 3천7백킬로미터를 비행해 충분한 괌 타격 능력을 보여줬습니다.

화성-14형은 최대 사거리 만 킬로미터 이상인 대륙간탄도미사일급 미사일로, 지난 7월 두 차례 시험 발사를 실시했습니다.

전문가들은 북한의 계속된 중장거리 미사일 발사가, 미국에 대한 무력시위와 함께, 대기권 재진입 기술을 완성하기 위한 목적이라고 분석합니다.

<녹취> 이춘근(과학기술정책연구원 선임연구위원) : "재진입 포함해가지고 모든 미사일은 ICBM 정도는 열 발 이상 발사해서 신뢰성을 확보해야 되니까 요소 기술, 잔존 기술 같은 것들이 계속 완성 단계면 여러 번 실험을 해야하거든요."

한미 군당국은 다음달 10일 노동당 창건일을 전후로 북한의 도발 가능성이 높다고 보고 감시태세를 강화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장덕수입니다.
  • “중장거리 미사일 평양 병기연구소 출발”
    • 입력 2017.09.30 (06:06)
    • 수정 2017.09.30 (06:10)
    뉴스광장 1부
“중장거리 미사일 평양 병기연구소 출발”
<앵커 멘트>

북한이 다음달 10일 노동당 창건일을 앞두고 추석 연휴 기간 추가 도발에 나설 것이라는 관측이 많은데요.

한미 정보당국이 최근 중장거리 미사일 추가 발사 움직임을 포착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장덕수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추가 도발 움직임이 포착된 곳은 평양 산음동 병기연구소입니다.

정보소식통은 최근 이곳에서 미사일 여러 발이 빠져나갔다고 전했습니다.

산음동 병기연구소는 북한이 대륙간탄도미사일을 제조하는 곳입니다.

한미 정보당국은 포착된 미사일이 '화성-12형'이나 '화성-14형'일 가능성이 큰 것으로 판단하고 있습니다.

화성-12형은 최대 사거리 5천 킬로미터의 중거리 미사일로, 북한은 지난달과 이달 잇따라 정상각도로 발사했습니다.

특히, 이달 15일 발사 땐 3천7백킬로미터를 비행해 충분한 괌 타격 능력을 보여줬습니다.

화성-14형은 최대 사거리 만 킬로미터 이상인 대륙간탄도미사일급 미사일로, 지난 7월 두 차례 시험 발사를 실시했습니다.

전문가들은 북한의 계속된 중장거리 미사일 발사가, 미국에 대한 무력시위와 함께, 대기권 재진입 기술을 완성하기 위한 목적이라고 분석합니다.

<녹취> 이춘근(과학기술정책연구원 선임연구위원) : "재진입 포함해가지고 모든 미사일은 ICBM 정도는 열 발 이상 발사해서 신뢰성을 확보해야 되니까 요소 기술, 잔존 기술 같은 것들이 계속 완성 단계면 여러 번 실험을 해야하거든요."

한미 군당국은 다음달 10일 노동당 창건일을 전후로 북한의 도발 가능성이 높다고 보고 감시태세를 강화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장덕수입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