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고현장] “네 아이를 납치했어”…실제 ‘그놈 목소리’ 공개
[고현장] “네 아이를 납치했어”…실제 ‘그놈 목소리’ 공개
금융감독원이 가족을 납치했다고 속이며 돈을 요구하는 '납치빙자형' 보이스피싱범의 목소리...
‘무서운 10대’, 이쯤 되면 조폭…청테이프로 묶고 쇠파이프로
‘무서운 10대’, 이쯤되면 조폭…청테이프로 묶고 쇠파이프로
학교폭력이 갈수록 흉포화하는 가운데 지난달 대전의 한중학교에서는 중학생들이 친구의 손과 발을...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부산서 필로폰 공급하다 중국 밀항 40대 국내 송환
입력 2017.10.13 (09:11) 단신뉴스
부산 해운대경찰서는 국내에서 상습적으로 필로폰을 판매하다 중국으로 밀항한 혐의로 42살 양모씨를 구속했다고 밝혔습니다.

양씨는 지난 2010년 3월 부산 해운대 지역에서 필로폰을 세 차례 판매하는 등 마약 관련 혐의로 경찰과 검찰로부터 13건의 수배를 받아왔습니다.

양씨는 중국 칭다오로 밀항해 도피생활을 하다가 최근 현지에서 체포돼 국내로 송환됐습니다.

경찰은 양씨의 계좌내역 등을 들여다보며, 마약 거래선을 추적 중입니다.
  • 부산서 필로폰 공급하다 중국 밀항 40대 국내 송환
    • 입력 2017.10.13 (09:11)
    단신뉴스
부산 해운대경찰서는 국내에서 상습적으로 필로폰을 판매하다 중국으로 밀항한 혐의로 42살 양모씨를 구속했다고 밝혔습니다.

양씨는 지난 2010년 3월 부산 해운대 지역에서 필로폰을 세 차례 판매하는 등 마약 관련 혐의로 경찰과 검찰로부터 13건의 수배를 받아왔습니다.

양씨는 중국 칭다오로 밀항해 도피생활을 하다가 최근 현지에서 체포돼 국내로 송환됐습니다.

경찰은 양씨의 계좌내역 등을 들여다보며, 마약 거래선을 추적 중입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