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은빛 코너링’ 빛난 차민규 “쇼트트랙서 전향은 신의 한수”
‘은빛 코너링’ 빛난 차민규 “쇼트트랙서 전향은 신의 한수”
"기록을 보고 어느 정도 짐작은 했어요"2010 밴쿠버 동계올림픽에 모태범 선수가 있었다면...
[현장추적] 소문 무성했던 ‘부동산 카르텔’ 포착…재판까지 열어 처벌
소문 무성했던 ‘부동산 카르텔’ 포착…재판까지 열어 처벌
정부의 강력한 부동산 규제에도 수도권 일부 지역의 집값 상승세가 꺾일 줄 모르고 있습니다...

TV엔 없다

프로그램

평창동계올림픽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1,400미터 절벽의 中 스파이더맨 청소부
입력 2017.10.13 (09:46) | 수정 2017.10.13 (10:00) 930뉴스
동영상영역 시작
1,400미터 절벽의 中 스파이더맨 청소부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수려한 자연경관으로 이름난 후난 성 장자제는 지세가 험준해 경관지 곳곳에 버려진 쓰레기 처리가 쉽지 않은데요.

경관지 환경미화원들의 작업은 마치 스파이더맨의 활약을 방불케 합니다.

<리포트>

장자제 톈먼 산 국가 산림 공원에는 천4백 미터 높이에 유리로 된 절벽 길이 설치되어 있습니다.

하루 평균 수천 명의 관광객이 찾아오면서 매일 발생하는 쓰레기양도 만만치 않습니다.

유리 다리를 통해 절벽 곳곳에 버려진 쓰레기가 눈에 띕니다.

이 쓰레기들은 환경미화원들이 줄을 타고 내려가 일일이 손으로 주울 수밖에 없습니다.

<인터뷰> 관광객 : "정말 대단하고 용감하네요. 저는 여기에 서 있기만 해도 오금이 저린데 정말 힘든 일을 하고 있군요."

공원 관리소 측은 절벽 아래로 돌이라도 떨어지면 목숨까지 위협 받는 위험한 상황이 벌어진다며 관광객들에게 쓰레기를 함부로 버리지 말아 달라고 당부했습니다.
  • 1,400미터 절벽의 中 스파이더맨 청소부
    • 입력 2017.10.13 (09:46)
    • 수정 2017.10.13 (10:00)
    930뉴스
1,400미터 절벽의 中 스파이더맨 청소부
<앵커 멘트>

수려한 자연경관으로 이름난 후난 성 장자제는 지세가 험준해 경관지 곳곳에 버려진 쓰레기 처리가 쉽지 않은데요.

경관지 환경미화원들의 작업은 마치 스파이더맨의 활약을 방불케 합니다.

<리포트>

장자제 톈먼 산 국가 산림 공원에는 천4백 미터 높이에 유리로 된 절벽 길이 설치되어 있습니다.

하루 평균 수천 명의 관광객이 찾아오면서 매일 발생하는 쓰레기양도 만만치 않습니다.

유리 다리를 통해 절벽 곳곳에 버려진 쓰레기가 눈에 띕니다.

이 쓰레기들은 환경미화원들이 줄을 타고 내려가 일일이 손으로 주울 수밖에 없습니다.

<인터뷰> 관광객 : "정말 대단하고 용감하네요. 저는 여기에 서 있기만 해도 오금이 저린데 정말 힘든 일을 하고 있군요."

공원 관리소 측은 절벽 아래로 돌이라도 떨어지면 목숨까지 위협 받는 위험한 상황이 벌어진다며 관광객들에게 쓰레기를 함부로 버리지 말아 달라고 당부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