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고현장] “네 아이를 납치했어”…실제 ‘그놈 목소리’ 공개
[고현장] “네 아이를 납치했어”…실제 ‘그놈 목소리’ 공개
금융감독원이 가족을 납치했다고 속이며 돈을 요구하는 '납치빙자형' 보이스피싱범의 목소리...
‘무서운 10대’, 이쯤 되면 조폭…청테이프로 묶고 쇠파이프로
‘무서운 10대’, 이쯤되면 조폭…청테이프로 묶고 쇠파이프로
학교폭력이 갈수록 흉포화하는 가운데 지난달 대전의 한중학교에서는 중학생들이 친구의 손과 발을...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머리에서 발끝까지, 완벽한 커리어우먼 홍수현
입력 2017.10.13 (10:15) TV특종
머리에서 발끝까지, 완벽한 커리어우먼 홍수현
‘매드독’ 홍수현이 흠잡을 데 없는 완벽녀로 안방극장에 돌아왔다.

KBS 2TV 새 수목드라마 ‘매드독(연출 황의경)’에서 홍수현은 빈틈없이 완벽한 커리어우먼 ‘차홍주’ 역으로 분해 팔색조 매력을 발산할 예정. 홍수현은 그간 사극부터 현대극까지 장르 불문 폭넓은 연기력을 입증해온 베테랑 연기자다.

홍수현은 KBS 2TV ‘공주의 남자(2011)’, SBS ‘샐러리맨 초한지(2012)’, SBS ‘장옥정, 사랑에 살다(2013)’, MBC ‘엄마(2016)’등 다양한 장르의 작품에서 팔색조 매력을 뽐내왔다.

이번 ‘매드독’에서 홍수현은 강렬한 인상의 ‘차홍주’ 캐릭터를 통해 안방극장 시청자들을 제대로 공략할 예정이다. 차홍주는 미국에서 엘리트 코스를 밟은 엄친딸이면서 뛰어난 외모에 인성까지 갖춘 완벽녀. 하지만 보험 실적에 눈이 멀어 최악의 사건에 휘말리게 되는 차홍주의 복잡한 심리를 빈틈없이 촘촘하게 채워나갈 홍수현의 연기에 기대가 모아진다.

특히, ‘매드독’에서 홍수현은 전에 없던 ‘시크 수트핏’으로 걸크러시 유발하는 스타일링을 선보일 예정이다. 캐릭터를 위해 과감히 잘라버린 똑단발 헤어스타일과, 요가로 다져진 탄탄한 몸매로 보이시한 매력을 한 층 돋보이게 하며 ‘슈트핏 스타일 워너비’ 스타로 자리매김할 전망이다.

또한 차홍주는 각종 보험 사기 사건으로 인해 아버지(정보석 분)와 애증의 부녀 케미를 선보인다. 또한, 말단 보험 조사원 시절 선배였던 최강우(유지태 분)와는 끈끈한 의리를 지닌 선후배 케미로 시청자들의 이목을 집중시킬 예정이다.
  • 머리에서 발끝까지, 완벽한 커리어우먼 홍수현
    • 입력 2017.10.13 (10:15)
    TV특종
머리에서 발끝까지, 완벽한 커리어우먼 홍수현
‘매드독’ 홍수현이 흠잡을 데 없는 완벽녀로 안방극장에 돌아왔다.

KBS 2TV 새 수목드라마 ‘매드독(연출 황의경)’에서 홍수현은 빈틈없이 완벽한 커리어우먼 ‘차홍주’ 역으로 분해 팔색조 매력을 발산할 예정. 홍수현은 그간 사극부터 현대극까지 장르 불문 폭넓은 연기력을 입증해온 베테랑 연기자다.

홍수현은 KBS 2TV ‘공주의 남자(2011)’, SBS ‘샐러리맨 초한지(2012)’, SBS ‘장옥정, 사랑에 살다(2013)’, MBC ‘엄마(2016)’등 다양한 장르의 작품에서 팔색조 매력을 뽐내왔다.

이번 ‘매드독’에서 홍수현은 강렬한 인상의 ‘차홍주’ 캐릭터를 통해 안방극장 시청자들을 제대로 공략할 예정이다. 차홍주는 미국에서 엘리트 코스를 밟은 엄친딸이면서 뛰어난 외모에 인성까지 갖춘 완벽녀. 하지만 보험 실적에 눈이 멀어 최악의 사건에 휘말리게 되는 차홍주의 복잡한 심리를 빈틈없이 촘촘하게 채워나갈 홍수현의 연기에 기대가 모아진다.

특히, ‘매드독’에서 홍수현은 전에 없던 ‘시크 수트핏’으로 걸크러시 유발하는 스타일링을 선보일 예정이다. 캐릭터를 위해 과감히 잘라버린 똑단발 헤어스타일과, 요가로 다져진 탄탄한 몸매로 보이시한 매력을 한 층 돋보이게 하며 ‘슈트핏 스타일 워너비’ 스타로 자리매김할 전망이다.

또한 차홍주는 각종 보험 사기 사건으로 인해 아버지(정보석 분)와 애증의 부녀 케미를 선보인다. 또한, 말단 보험 조사원 시절 선배였던 최강우(유지태 분)와는 끈끈한 의리를 지닌 선후배 케미로 시청자들의 이목을 집중시킬 예정이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