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故 이복순·하복향 할머니, 뒤늦게 드러난 위안부 진실
故 이복순·하복향 할머니, 뒤늦게 되찾은 위안부 진실
2차 대전 당시 일본군이 남태평양의 머나먼 섬에 까지 조선인 위안부를 대거 동원한 사실이...
고양이에게 생선을?…종업원 농간에 문 닫은 마트의 사연
고양이에게 생선을?…종업원 농간에 문 닫은 마트의 사연
"이용객은 많은데 정산을 해보면 항상 적자가 났습니다."부산에 사는 A씨는 몇 개월 전 자신이...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中, 당대회 앞두고 외국인 불법체류 선교활동 단속 강화 ISSUE
입력 2017.10.13 (10:45) | 수정 2017.10.13 (10:49) 인터넷 뉴스
中, 당대회 앞두고 외국인 불법체류 선교활동 단속 강화
중국 당국이 18일 베이징(北京)에서 개막할 제19차 공산당 전국대표대회(당대회)를 앞두고 외국인 단속을 강화하고 있다.

주중 한국대사관은 시진핑(習近平) 국가주석의 집권 2기 진용이 결정되는 19차 당대회를 앞두고 중국 당국이 불법 체류·취업 또는 중국인 대상 선교 활동을 하는 외국인을 집중적으로 단속하고 있다며 재외국민들에게 신변 안전에 유의하라고 공지했다.

대사관은 중국 체류 또는 방중 한국인들은 현지법을 지키고 현지 관습에 어긋나는 행동을 자제하라고 주문하면서 특이사항 발생 시 대사관 또는 총영사관, 외교부 영사콜센터로 연락해 도움이 받으라고 요청했다.

베이징의 한국인 밀집 지역인 왕징(望京)에서도 공안검문이 수시로 이뤄지고 있으며, 불법 운송 수단인 헤이처(黑車)도 자취를 감췄다.

외부 지역에서 베이징으로 들어오는 버스의 탑승자들에 대한 신분증 검색도 철저하게 이뤄지고 있다.

대사관 관계자는 "당 대회 때문에 단속이 엄격해지고 있어 중국법을 더욱 준수할 필요가 있다"면서 "대부분의 문제가 불법 체류와 취업인데 여권 등을 소지하고 있다가 적법한 체류 자격을 증명하면 곤경에 처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 中, 당대회 앞두고 외국인 불법체류 선교활동 단속 강화
    • 입력 2017.10.13 (10:45)
    • 수정 2017.10.13 (10:49)
    인터넷 뉴스
中, 당대회 앞두고 외국인 불법체류 선교활동 단속 강화
중국 당국이 18일 베이징(北京)에서 개막할 제19차 공산당 전국대표대회(당대회)를 앞두고 외국인 단속을 강화하고 있다.

주중 한국대사관은 시진핑(習近平) 국가주석의 집권 2기 진용이 결정되는 19차 당대회를 앞두고 중국 당국이 불법 체류·취업 또는 중국인 대상 선교 활동을 하는 외국인을 집중적으로 단속하고 있다며 재외국민들에게 신변 안전에 유의하라고 공지했다.

대사관은 중국 체류 또는 방중 한국인들은 현지법을 지키고 현지 관습에 어긋나는 행동을 자제하라고 주문하면서 특이사항 발생 시 대사관 또는 총영사관, 외교부 영사콜센터로 연락해 도움이 받으라고 요청했다.

베이징의 한국인 밀집 지역인 왕징(望京)에서도 공안검문이 수시로 이뤄지고 있으며, 불법 운송 수단인 헤이처(黑車)도 자취를 감췄다.

외부 지역에서 베이징으로 들어오는 버스의 탑승자들에 대한 신분증 검색도 철저하게 이뤄지고 있다.

대사관 관계자는 "당 대회 때문에 단속이 엄격해지고 있어 중국법을 더욱 준수할 필요가 있다"면서 "대부분의 문제가 불법 체류와 취업인데 여권 등을 소지하고 있다가 적법한 체류 자격을 증명하면 곤경에 처하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