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올해 쌀 생산량 399만5천톤…20만톤 줄듯”
입력 2017.10.13 (11:34) 단신뉴스
올해 쌀 생산량은 지난해보다 20만톤 가량 줄어든 399만5천톤이 될 것이라고 한국농촌경제연구원이 전망했습니다.

농촌경제연구원은 벼가 익어갈 시기에 일조시간과 평균기온 등의 기상여건이 좋지 않았던 점이 쌀 생산량 감소의 원인으로 보인다고 설명했습니다.

하지만, 쌀 생산량 감소에도 올해 예상 쌀 수요량은 374만톤 정도여서 25만톤 가량의 쌀이 남게 될 것으로 전망됐습니다.
  • “올해 쌀 생산량 399만5천톤…20만톤 줄듯”
    • 입력 2017.10.13 (11:34)
    단신뉴스
올해 쌀 생산량은 지난해보다 20만톤 가량 줄어든 399만5천톤이 될 것이라고 한국농촌경제연구원이 전망했습니다.

농촌경제연구원은 벼가 익어갈 시기에 일조시간과 평균기온 등의 기상여건이 좋지 않았던 점이 쌀 생산량 감소의 원인으로 보인다고 설명했습니다.

하지만, 쌀 생산량 감소에도 올해 예상 쌀 수요량은 374만톤 정도여서 25만톤 가량의 쌀이 남게 될 것으로 전망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