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인터뷰] 침묵해왔던 7년 전 악몽…“결코 잊을 수 없었다”
[단독] 천주교도 ‘미투’ 침묵 깬 7년 악몽 …“결코 잊을 수 없었다”
차별과 인권을 다루는 KBS 특별취재팀 앞으로 지난 15일 새벽 2시, 엄청난 메일 한 통이...
[단독] 현직 신부도 성폭행 시도…“저 좀 구해주세요”
[단독] 현직 신부도 성폭행 시도…“저 좀 구해주세요”
성폭력을 고발하는 미투운동이 확산되는 가운데, 유명 천주교 신부가 여성 신도를 성추행하고,...

TV엔 없다

프로그램

평창동계올림픽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고현장] 이영학 “지옥에서 불 타겠다, 아내 죽음의 진실을 밝혀 달라”
입력 2017.10.13 (14:10) | 수정 2017.10.13 (14:47) Go!현장
동영상영역 시작
[고현장] 이영학 “지옥에서 불 타겠다, 아내 죽음의 진실을 밝혀 달라”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딸의 친구를 살해하고 시신을 유기한 혐의를 받고 있는 '어금니 아빠' 이영학이 오늘(13일) 서울 중랑경찰서에서 서울북부지검으로 송치됐습니다.

오전 8시 56분쯤 서울 북부지검에 도착한 이영학은 취재진을 향해 울먹이는 목소리로 "한 가지 부탁이 있다. 9월 5일 제 아내 자살에 대해 진실을 밝혀 달라"고 말했습니다.

경찰 조사 결과, 이영학은 딸을 시켜 수면제를 먹이고 잠이 든 피해 여중생을 성추행하던 중 의식을 되찾은 피해자가 저항하자 신고가 두려워 살해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그가 카메라 앞에서 처음으로 밝힌 심경 발언과 자세한 내용을 화면으로 만나보시죠.
  • [고현장] 이영학 “지옥에서 불 타겠다, 아내 죽음의 진실을 밝혀 달라”
    • 입력 2017.10.13 (14:10)
    • 수정 2017.10.13 (14:47)
    Go!현장
[고현장] 이영학 “지옥에서 불 타겠다, 아내 죽음의 진실을 밝혀 달라”
딸의 친구를 살해하고 시신을 유기한 혐의를 받고 있는 '어금니 아빠' 이영학이 오늘(13일) 서울 중랑경찰서에서 서울북부지검으로 송치됐습니다.

오전 8시 56분쯤 서울 북부지검에 도착한 이영학은 취재진을 향해 울먹이는 목소리로 "한 가지 부탁이 있다. 9월 5일 제 아내 자살에 대해 진실을 밝혀 달라"고 말했습니다.

경찰 조사 결과, 이영학은 딸을 시켜 수면제를 먹이고 잠이 든 피해 여중생을 성추행하던 중 의식을 되찾은 피해자가 저항하자 신고가 두려워 살해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그가 카메라 앞에서 처음으로 밝힌 심경 발언과 자세한 내용을 화면으로 만나보시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