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영상] 고개 숙인 이대목동병원…일부 유족 “언론이 먼저냐” 항의
[영상] 고개 숙인 이대목동병원…일부 유족 “언론이 먼저냐” 항의
어젯밤 신생아 4명이 갑작스럽게 사망한 사건과 관련해, 이대목동병원이 오늘 오후...
“모두 고마웠어요”…어느 말기암 환자의 고별인사
“모두 고마웠어요”…어느 말기암 환자의 고별인사
일본에서 한 말기 암 환자가, 살아오면서 신세를 졌던 사람들과 마지막 만남을 갖고 싶다며 신문에...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조명균 통일 “현시점 개성공단 재개, 안보리결의 위반되는 측면있어”
입력 2017.10.13 (15:20) | 수정 2017.10.13 (18:21) 인터넷 뉴스
조명균 통일 “현시점 개성공단 재개, 안보리결의 위반되는 측면있어”
조명균 통일부 장관은 오늘(13일) 지금 시점에서 개성공단 가동을 재개하는 것이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대북 결의에 위반되는 측면이 있다는 입장을 밝혔다.

조 장관은 국회 외교통일위 국정감사에서 '현시점에서 개성공단 재개가 안보리 결의 위반이냐'는 질문에 "남북관계 복원은 개성공단 재가동으로 시작으로 할 수 있다"면서 "개성공단 재개는 북한 핵 문제가 해결국면으로 전환되는 단계에 갔을 때 단계적으로 재개할 수 있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그는 또 남북대화 문제와 관련, "북한에서 긍정적인 신호가 오지 않고 있다"면서 "(주한 외국 대사 중) 북한 대사를 겸임하는 경우가 있는데 그런 분들이 1년에 한두 차례 북한을 방문하는데 그런 분을 통해 계속 북측에 메시지를 보내고 있다"고 말했다.

조 장관은 개성공단 가동중단으로 인한 기업 피해 지원 등과 관련, "취임한 이후 가장 역점을 두고 진행했으며 협의가 거의 마무리된 단계"라면서 "구체적 금액을 밝히기 어렵지만, 최대한 빨리 마무리해서 조치하겠다"고 말했다.

또 북한이 개성공단 내 차량을 무단 사용했느냐는 질문에는 "그런 첩보가 있었지만, 공장 설비나 이런 것이 사라지거나 반출된 것을 우리가 포착하지는 못하고 있다"고 답했다.

조 장관은 자신이 이날 오전에 언급한 개성공단 인근의 수력발전소가 예성강 발전소를 말하는 것이냐는 질문에 "그렇다"면서 "개성공단 가로등이 일시적으로 점등되는 경우가 있고 공장도 일부 불이 들어왔다가 나가는 경우가 있으나 (개성공단 내 자체) 발전기로 하는지 예성강 전력으로 하는지를 식별할 정도로 판단은 안 된다"고 말했다.

이 밖에 그는 "북한과 고려 만월대 공동발굴 작업을 해왔는데 내년도가 고려 건국을 기념하는 해가 되고 그래서 그런 것을 계기로 만월대 유물을 중심으로 고려유물을 전시하는 것을 남북 공동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 조명균 통일 “현시점 개성공단 재개, 안보리결의 위반되는 측면있어”
    • 입력 2017.10.13 (15:20)
    • 수정 2017.10.13 (18:21)
    인터넷 뉴스
조명균 통일 “현시점 개성공단 재개, 안보리결의 위반되는 측면있어”
조명균 통일부 장관은 오늘(13일) 지금 시점에서 개성공단 가동을 재개하는 것이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대북 결의에 위반되는 측면이 있다는 입장을 밝혔다.

조 장관은 국회 외교통일위 국정감사에서 '현시점에서 개성공단 재개가 안보리 결의 위반이냐'는 질문에 "남북관계 복원은 개성공단 재가동으로 시작으로 할 수 있다"면서 "개성공단 재개는 북한 핵 문제가 해결국면으로 전환되는 단계에 갔을 때 단계적으로 재개할 수 있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그는 또 남북대화 문제와 관련, "북한에서 긍정적인 신호가 오지 않고 있다"면서 "(주한 외국 대사 중) 북한 대사를 겸임하는 경우가 있는데 그런 분들이 1년에 한두 차례 북한을 방문하는데 그런 분을 통해 계속 북측에 메시지를 보내고 있다"고 말했다.

조 장관은 개성공단 가동중단으로 인한 기업 피해 지원 등과 관련, "취임한 이후 가장 역점을 두고 진행했으며 협의가 거의 마무리된 단계"라면서 "구체적 금액을 밝히기 어렵지만, 최대한 빨리 마무리해서 조치하겠다"고 말했다.

또 북한이 개성공단 내 차량을 무단 사용했느냐는 질문에는 "그런 첩보가 있었지만, 공장 설비나 이런 것이 사라지거나 반출된 것을 우리가 포착하지는 못하고 있다"고 답했다.

조 장관은 자신이 이날 오전에 언급한 개성공단 인근의 수력발전소가 예성강 발전소를 말하는 것이냐는 질문에 "그렇다"면서 "개성공단 가로등이 일시적으로 점등되는 경우가 있고 공장도 일부 불이 들어왔다가 나가는 경우가 있으나 (개성공단 내 자체) 발전기로 하는지 예성강 전력으로 하는지를 식별할 정도로 판단은 안 된다"고 말했다.

이 밖에 그는 "북한과 고려 만월대 공동발굴 작업을 해왔는데 내년도가 고려 건국을 기념하는 해가 되고 그래서 그런 것을 계기로 만월대 유물을 중심으로 고려유물을 전시하는 것을 남북 공동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