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고현장] “네 아이를 납치했어”…실제 ‘그놈 목소리’ 공개
[고현장] “네 아이를 납치했어”…실제 ‘그놈 목소리’ 공개
금융감독원이 가족을 납치했다고 속이며 돈을 요구하는 '납치빙자형' 보이스피싱범의 목소리...
‘무서운 10대’, 이쯤 되면 조폭…청테이프로 묶고 쇠파이프로
‘무서운 10대’, 이쯤되면 조폭…청테이프로 묶고 쇠파이프로
학교폭력이 갈수록 흉포화하는 가운데 지난달 대전의 한중학교에서는 중학생들이 친구의 손과 발을...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한화, 최태원 등 코치 11명과 결별…감독 선임 초읽기 중
입력 2017.10.13 (16:44) | 수정 2017.10.13 (16:50) 연합뉴스
한화, 최태원 등 코치 11명과 결별…감독 선임 초읽기 중
프로야구 한화 이글스가 2017시즌을 치른 코치 11명에게 재계약 불가를 통보했다.

최태원, 나카시마 데루시, 양용모, 이철성, 윤재국, 임수민, 전대영, 김응국, 신경현, 박영태, 권용호 코치 등 11명이 팀을 떠난다.

지난 5월 김성근 전 감독이 퇴진하고, 이상군 감독대행 체제로 남은 시즌을 치른 한화는 새 사령탑 선임을 준비 중이다.

김 전 감독 시절 영입한 코치 대부분이 팀을 떠났다.

새로운 감독을 선임하면 코치진 인선에도 속도를 낼 계획이다.

한화 관계자는 "최적의 감독과 코치를 고르고자 고민 중이다. 감독 확정 시기를 단정할 수 없지만, 팀의 미래를 그려나갈 지도자를 고를 것"이라고 밝혔다.
  • 한화, 최태원 등 코치 11명과 결별…감독 선임 초읽기 중
    • 입력 2017.10.13 (16:44)
    • 수정 2017.10.13 (16:50)
    연합뉴스
한화, 최태원 등 코치 11명과 결별…감독 선임 초읽기 중
프로야구 한화 이글스가 2017시즌을 치른 코치 11명에게 재계약 불가를 통보했다.

최태원, 나카시마 데루시, 양용모, 이철성, 윤재국, 임수민, 전대영, 김응국, 신경현, 박영태, 권용호 코치 등 11명이 팀을 떠난다.

지난 5월 김성근 전 감독이 퇴진하고, 이상군 감독대행 체제로 남은 시즌을 치른 한화는 새 사령탑 선임을 준비 중이다.

김 전 감독 시절 영입한 코치 대부분이 팀을 떠났다.

새로운 감독을 선임하면 코치진 인선에도 속도를 낼 계획이다.

한화 관계자는 "최적의 감독과 코치를 고르고자 고민 중이다. 감독 확정 시기를 단정할 수 없지만, 팀의 미래를 그려나갈 지도자를 고를 것"이라고 밝혔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