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컬링에 퐁당’…한국 열광시킨 ‘팀킴’ 매력포인트 5
‘놀 게 없어 시작한’ 컬링…‘팀킴’ 매력포인트 다섯가지
경기장은 고요했다. 돌덩이보다 무겁고 빙판보다 차가운 긴장이었다. 김은정의 마지막 샷. 스톤이...
[속보] 신부 2명, 알고도 ‘침묵’…가해자 신부 징계 수위도 논란
[속보] 성폭력 사제 파문 …‘신부 2명, 알고도 침묵’
어제(23일) KBS가 보도한 '현직 신부의 성폭행 시도' 사건 후속 보도입니다. 가해자인 한 모 ...

TV엔 없다

프로그램

평창동계올림픽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한화, 최태원 등 코치 11명과 결별…감독 선임 초읽기 중
입력 2017.10.13 (16:44) | 수정 2017.10.13 (16:50) 연합뉴스
한화, 최태원 등 코치 11명과 결별…감독 선임 초읽기 중
프로야구 한화 이글스가 2017시즌을 치른 코치 11명에게 재계약 불가를 통보했다.

최태원, 나카시마 데루시, 양용모, 이철성, 윤재국, 임수민, 전대영, 김응국, 신경현, 박영태, 권용호 코치 등 11명이 팀을 떠난다.

지난 5월 김성근 전 감독이 퇴진하고, 이상군 감독대행 체제로 남은 시즌을 치른 한화는 새 사령탑 선임을 준비 중이다.

김 전 감독 시절 영입한 코치 대부분이 팀을 떠났다.

새로운 감독을 선임하면 코치진 인선에도 속도를 낼 계획이다.

한화 관계자는 "최적의 감독과 코치를 고르고자 고민 중이다. 감독 확정 시기를 단정할 수 없지만, 팀의 미래를 그려나갈 지도자를 고를 것"이라고 밝혔다.
  • 한화, 최태원 등 코치 11명과 결별…감독 선임 초읽기 중
    • 입력 2017.10.13 (16:44)
    • 수정 2017.10.13 (16:50)
    연합뉴스
한화, 최태원 등 코치 11명과 결별…감독 선임 초읽기 중
프로야구 한화 이글스가 2017시즌을 치른 코치 11명에게 재계약 불가를 통보했다.

최태원, 나카시마 데루시, 양용모, 이철성, 윤재국, 임수민, 전대영, 김응국, 신경현, 박영태, 권용호 코치 등 11명이 팀을 떠난다.

지난 5월 김성근 전 감독이 퇴진하고, 이상군 감독대행 체제로 남은 시즌을 치른 한화는 새 사령탑 선임을 준비 중이다.

김 전 감독 시절 영입한 코치 대부분이 팀을 떠났다.

새로운 감독을 선임하면 코치진 인선에도 속도를 낼 계획이다.

한화 관계자는 "최적의 감독과 코치를 고르고자 고민 중이다. 감독 확정 시기를 단정할 수 없지만, 팀의 미래를 그려나갈 지도자를 고를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