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고현장] “네 아이를 납치했어”…실제 ‘그놈 목소리’ 공개
[고현장] “네 아이를 납치했어”…실제 ‘그놈 목소리’ 공개
금융감독원이 가족을 납치했다고 속이며 돈을 요구하는 '납치빙자형' 보이스피싱범의 목소리...
‘무서운 10대’, 이쯤 되면 조폭…청테이프로 묶고 쇠파이프로
‘무서운 10대’, 이쯤되면 조폭…청테이프로 묶고 쇠파이프로
학교폭력이 갈수록 흉포화하는 가운데 지난달 대전의 한중학교에서는 중학생들이 친구의 손과 발을...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청양군, 첫째·둘째아이 출산지원금 상향 조정
입력 2017.10.13 (17:30) 단신뉴스
다섯째 이상 아이 출산시 2천만 원을 지원하고 있는 충남 청양군이 지속적인 출산 장려를 위해

첫째와 둘째 아이 출산지원금을 더 올리고, 산모도우미 비용도 지원하기로 했습니다.

청양군은 우선, 첫째 아이 출산지원금을 기존 60만 원에서 100만 원으로, 둘째 아이는 100만 원에서 200만 원으로 상향 조정했습니다.

또 기존에 없던 산모와 신생아 건강관리 서비스 비용도 정부지원금을 제외한 본인 부담금의 90%를 지원하기로 했습니다.
  • 청양군, 첫째·둘째아이 출산지원금 상향 조정
    • 입력 2017.10.13 (17:30)
    단신뉴스
다섯째 이상 아이 출산시 2천만 원을 지원하고 있는 충남 청양군이 지속적인 출산 장려를 위해

첫째와 둘째 아이 출산지원금을 더 올리고, 산모도우미 비용도 지원하기로 했습니다.

청양군은 우선, 첫째 아이 출산지원금을 기존 60만 원에서 100만 원으로, 둘째 아이는 100만 원에서 200만 원으로 상향 조정했습니다.

또 기존에 없던 산모와 신생아 건강관리 서비스 비용도 정부지원금을 제외한 본인 부담금의 90%를 지원하기로 했습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