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팀킴’ 덕에 행복했던 11일…값진 은메달로 마무리
‘팀 킴’ 덕에 행복했던 11일…‘카리스마’ 김은정도 눈물
출발부터 세계랭킹 1위 캐나다를 물리쳤다. 영국과 스위스 등 강호를 잇따라 격파했다. 4강에서는 예선전에서...
“고개 들어요” vs “메달이 면죄부?”…김보름에 엇갈린 반응
“고개 들어요” vs “메달이 면죄부?”…김보름에 엇갈린 반응
한국 여자 스피드스케이팅 대표팀의 김보름이 24일 평창동계올림픽 여자 매스스타트에서 은메달을...

TV엔 없다

프로그램

평창동계올림픽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청양군, 첫째·둘째아이 출산지원금 상향 조정
입력 2017.10.13 (17:30) 단신뉴스
다섯째 이상 아이 출산시 2천만 원을 지원하고 있는 충남 청양군이 지속적인 출산 장려를 위해

첫째와 둘째 아이 출산지원금을 더 올리고, 산모도우미 비용도 지원하기로 했습니다.

청양군은 우선, 첫째 아이 출산지원금을 기존 60만 원에서 100만 원으로, 둘째 아이는 100만 원에서 200만 원으로 상향 조정했습니다.

또 기존에 없던 산모와 신생아 건강관리 서비스 비용도 정부지원금을 제외한 본인 부담금의 90%를 지원하기로 했습니다.
  • 청양군, 첫째·둘째아이 출산지원금 상향 조정
    • 입력 2017.10.13 (17:30)
    단신뉴스
다섯째 이상 아이 출산시 2천만 원을 지원하고 있는 충남 청양군이 지속적인 출산 장려를 위해

첫째와 둘째 아이 출산지원금을 더 올리고, 산모도우미 비용도 지원하기로 했습니다.

청양군은 우선, 첫째 아이 출산지원금을 기존 60만 원에서 100만 원으로, 둘째 아이는 100만 원에서 200만 원으로 상향 조정했습니다.

또 기존에 없던 산모와 신생아 건강관리 서비스 비용도 정부지원금을 제외한 본인 부담금의 90%를 지원하기로 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