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연극배우 김지현도 이윤택에 성폭력 피해…“임신에 낙태까지”
배우 김지현도 이윤택에 성폭력 피해…“임신에 낙태까지”
이윤택 전 연희단거리패 예술감독에게 성폭력을 당했다는 폭로가 추가됐다. 19일 이윤택 전 감독이 공개적...
[영상] 팀워크 어디로?…여자 팀추월, 준결승행 실패
[영상] ‘팀워크 없는 여자 팀추월’ 왜 2명만 전력 질주?
팀 추월에 출전한 한국 여자 스피드스케이팅 대표팀이 예선의 문턱을 넘지 못했다. 김보름...

TV엔 없다

프로그램

평창동계올림픽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문체부 국정감사 ‘미인도’…끝나지 않은 논란
입력 2017.10.13 (17:54) | 수정 2017.10.15 (08:33) 인터넷 뉴스
문체부 국정감사 ‘미인도’…끝나지 않은 논란
13일 국회 교육문화체육관광위원회의 문화체육관광부 국정감사에서는 26년째 진위논란이 이어지고 있는 '미인도'가 또다시 언급됐다.

미술평론가인 최광진 이미지연구소장은 이날 국감 증인으로 출석해 "개인적 식견으론 작품을 제일 잘 아는 사람은 작가"라며 "평론가가 작가를 넘어설 순 없다"고 말했다. 최 소장은 "작품이 공개됐을 당시(1991년)는 작품 유통도, 전시도 드물어 전문가가 없었다"면서 "작가의 의견을 무시하고 안목 감정을 통해 진품을 주장하는 건 모순이다. 작가 의견을 먼저 들어주고 증거가 있을 때 뒤집는 것이 정상이고 상식적"이라고 설명했다.

반면 또 다른 증인으로 출석한 박우홍 전 한국화랑협회장은 "제 개인적인 소신으로는 (미인도)가 진품임을 확신한다"며 "화랑을 2대째 40여 년을 하고 있고, 10년간 천경자 화백의 표구 심부름을 지속해서 했었기 때문에 선생(천경자)에 관해 잘 알고 있다"고 말했다. 박 전 회장은 "도상으로만 작품을 보아오다 검찰 조사 과정에서 실물을 봤다"며 "작품은 감정하는 사람에게 스스로 말을 한다. 저는 그 작품이 얘기하는 걸 제 나름으로 들었다"고 덧붙였다.

미인도는 1991년 3월 국립현대미술관의 전국 순회전을 통해 공개되면서 위작 논란에 휩싸였다. 2015년 작고한 천경자 화백은 당시 미인도를 본 뒤 위작이라고 했다가 받아들여지지 않자 "자기 자식인지 아닌지 모르는 부모가 어디 있느냐"는 말을 남기고 그해 4월 미국으로 떠났다.
  • 문체부 국정감사 ‘미인도’…끝나지 않은 논란
    • 입력 2017.10.13 (17:54)
    • 수정 2017.10.15 (08:33)
    인터넷 뉴스
문체부 국정감사 ‘미인도’…끝나지 않은 논란
13일 국회 교육문화체육관광위원회의 문화체육관광부 국정감사에서는 26년째 진위논란이 이어지고 있는 '미인도'가 또다시 언급됐다.

미술평론가인 최광진 이미지연구소장은 이날 국감 증인으로 출석해 "개인적 식견으론 작품을 제일 잘 아는 사람은 작가"라며 "평론가가 작가를 넘어설 순 없다"고 말했다. 최 소장은 "작품이 공개됐을 당시(1991년)는 작품 유통도, 전시도 드물어 전문가가 없었다"면서 "작가의 의견을 무시하고 안목 감정을 통해 진품을 주장하는 건 모순이다. 작가 의견을 먼저 들어주고 증거가 있을 때 뒤집는 것이 정상이고 상식적"이라고 설명했다.

반면 또 다른 증인으로 출석한 박우홍 전 한국화랑협회장은 "제 개인적인 소신으로는 (미인도)가 진품임을 확신한다"며 "화랑을 2대째 40여 년을 하고 있고, 10년간 천경자 화백의 표구 심부름을 지속해서 했었기 때문에 선생(천경자)에 관해 잘 알고 있다"고 말했다. 박 전 회장은 "도상으로만 작품을 보아오다 검찰 조사 과정에서 실물을 봤다"며 "작품은 감정하는 사람에게 스스로 말을 한다. 저는 그 작품이 얘기하는 걸 제 나름으로 들었다"고 덧붙였다.

미인도는 1991년 3월 국립현대미술관의 전국 순회전을 통해 공개되면서 위작 논란에 휩싸였다. 2015년 작고한 천경자 화백은 당시 미인도를 본 뒤 위작이라고 했다가 받아들여지지 않자 "자기 자식인지 아닌지 모르는 부모가 어디 있느냐"는 말을 남기고 그해 4월 미국으로 떠났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