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팀킴’ 덕에 행복했던 11일…값진 은메달로 마무리
‘팀 킴’ 덕에 행복했던 11일…‘카리스마’ 김은정도 눈물
출발부터 세계랭킹 1위 캐나다를 물리쳤다. 영국과 스위스 등 강호를 잇따라 격파했다. 4강에서는 예선전에서...
“고개 들어요” vs “메달이 면죄부?”…김보름에 엇갈린 반응
“고개 들어요” vs “메달이 면죄부?”…김보름에 엇갈린 반응
한국 여자 스피드스케이팅 대표팀의 김보름이 24일 평창동계올림픽 여자 매스스타트에서 은메달을...

TV엔 없다

프로그램

평창동계올림픽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기간산업 반도체·자동차 특허출원 미·일에 밀려”
입력 2017.10.13 (18:32) | 수정 2017.10.13 (20:09) 단신뉴스
우리나라의 기간산업인 반도체와 자동차 분야의 특허 출원이 미국과 일본 등 경쟁국에 밀리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특허청이 국회에 제출한 국정감사 자료에 따르면 반도체 분야의 지난 10년간 특허출원 실적은 미국이 2만 2천여 건이고, 일본은 만 8천여 건이었으며, 우리나라는 만5천여 건에 머물렀습니다.

우리나라의 자동차 관련 특허출원도 2만 6백여 건인 일본의 66.5% 수준인 만 3천여 건에 그쳤습니다.
  • “기간산업 반도체·자동차 특허출원 미·일에 밀려”
    • 입력 2017.10.13 (18:32)
    • 수정 2017.10.13 (20:09)
    단신뉴스
우리나라의 기간산업인 반도체와 자동차 분야의 특허 출원이 미국과 일본 등 경쟁국에 밀리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특허청이 국회에 제출한 국정감사 자료에 따르면 반도체 분야의 지난 10년간 특허출원 실적은 미국이 2만 2천여 건이고, 일본은 만 8천여 건이었으며, 우리나라는 만5천여 건에 머물렀습니다.

우리나라의 자동차 관련 특허출원도 2만 6백여 건인 일본의 66.5% 수준인 만 3천여 건에 그쳤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