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국정원 ‘DJ 노벨상’ 취소 공작, 주소 알려주고 예산도 집행
국정원 ‘DJ 노벨상’ 취소 공작, 주소 알려주고 예산도 집행
이명박 정부의 국가정보원이 김대중 전 대통령의 노벨평화상 수상 취소 공작에 예산까지 지원하면서...
[K스타] 한고은 “최시원 불독, 왜 안락사 논하는지…” SNS글 논란
한고은 “최시원 불독, 왜 안락사 논하는지…” SNS글 논란
영화배우 한고은이 한일관 대표가 최시원 가족의 반려견에 물린 뒤 패혈증으로 숨진 사건과 관련해...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은막의 스타’ 총출동…부산영화제 열기 후끈
입력 2017.10.13 (19:12) | 수정 2017.10.13 (19:24) 뉴스 7
동영상영역 시작
‘은막의 스타’ 총출동…부산영화제 열기 후끈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어제 화려하게 개막한 부산국제영화제가 오늘부터 해외 초청작 등 일반 영화 상영에 들어갔습니다.

또 은막의 스타들이 팬들을 직접 만나 영화제 초반 영화 열기가 달아오르고 있습니다.

이상준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개막 이틀째를 맞은 제 22회 부산국제영화제는 오늘부터 일반 초청작 상영에 들어갔습니다.

300여편의 작품이 오는 21일까지 해운대 영화의전당 등 5개 극장에서 상영됩니다.

수준높은 초청작과 함께 영화제의 백미는 뭐니뭐니해도 은막의 스타와의 만남, 좋아하는 배우를 가까이서 볼 수 있는 것은 영화제만의 매력입니다.

<인터뷰> 양수민·류혁근(서울시 성북구) : "말로만 듣다가 서울에서 여기까지, 어제부터 시작해서 부산영화제 처음 왔는데, 이렇게 배우들 가까이서 보고 해서 너무나 좋은 것 같아요."

감독으로 데뷔한 문소리와 일본의 여배우 나카야마 미호가 양국 여배우의 삶에 대해 진솔한 이야기를 나눕니다.

두 여배우는 연기력보다는 외모가 우선시되는 현실때문에 나이가 들면 배역이 사라지는 고충을 토로하기도 했습니다.

<녹취> 문소리(영화감독 겸 배우) : "부산영화제는 설날 추석처럼 저한테는 영화인으로서 큰 명절처럼 느껴지기도 하고요."

영화제 개막 첫 주말인 내일은 홍콩 오우삼 감독의 핸드프린팅과 영화 남한산성의 주연 배우 이병헌 등과 팬들의 만남이 예정돼 영화제 열기는 더욱 달아오를 것으로 보입니다.

KBS 뉴스 이상준입니다.
  • ‘은막의 스타’ 총출동…부산영화제 열기 후끈
    • 입력 2017.10.13 (19:12)
    • 수정 2017.10.13 (19:24)
    뉴스 7
‘은막의 스타’ 총출동…부산영화제 열기 후끈
<앵커 멘트>

어제 화려하게 개막한 부산국제영화제가 오늘부터 해외 초청작 등 일반 영화 상영에 들어갔습니다.

또 은막의 스타들이 팬들을 직접 만나 영화제 초반 영화 열기가 달아오르고 있습니다.

이상준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개막 이틀째를 맞은 제 22회 부산국제영화제는 오늘부터 일반 초청작 상영에 들어갔습니다.

300여편의 작품이 오는 21일까지 해운대 영화의전당 등 5개 극장에서 상영됩니다.

수준높은 초청작과 함께 영화제의 백미는 뭐니뭐니해도 은막의 스타와의 만남, 좋아하는 배우를 가까이서 볼 수 있는 것은 영화제만의 매력입니다.

<인터뷰> 양수민·류혁근(서울시 성북구) : "말로만 듣다가 서울에서 여기까지, 어제부터 시작해서 부산영화제 처음 왔는데, 이렇게 배우들 가까이서 보고 해서 너무나 좋은 것 같아요."

감독으로 데뷔한 문소리와 일본의 여배우 나카야마 미호가 양국 여배우의 삶에 대해 진솔한 이야기를 나눕니다.

두 여배우는 연기력보다는 외모가 우선시되는 현실때문에 나이가 들면 배역이 사라지는 고충을 토로하기도 했습니다.

<녹취> 문소리(영화감독 겸 배우) : "부산영화제는 설날 추석처럼 저한테는 영화인으로서 큰 명절처럼 느껴지기도 하고요."

영화제 개막 첫 주말인 내일은 홍콩 오우삼 감독의 핸드프린팅과 영화 남한산성의 주연 배우 이병헌 등과 팬들의 만남이 예정돼 영화제 열기는 더욱 달아오를 것으로 보입니다.

KBS 뉴스 이상준입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