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故 이복순·하복향 할머니, 뒤늦게 드러난 위안부 진실
故 이복순·하복향 할머니, 뒤늦게 되찾은 위안부 진실
2차 대전 당시 일본군이 남태평양의 머나먼 섬에 까지 조선인 위안부를 대거 동원한 사실이...
고양이에게 생선을?…종업원 농간에 문 닫은 마트의 사연
고양이에게 생선을?…종업원 농간에 문 닫은 마트의 사연
"이용객은 많은데 정산을 해보면 항상 적자가 났습니다."부산에 사는 A씨는 몇 개월 전 자신이...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이불 뒤집어쓰고 절도…다른 CCTV에 ‘덜미’
입력 2017.10.13 (19:20) | 수정 2017.10.13 (19:36) 뉴스 7
동영상영역 시작
이불 뒤집어쓰고 절도…다른 CCTV에 ‘덜미’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CCTV에 안 걸리기 위해 이불을 뒤집어쓰고 돈을 훔친 20대가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부산 사하경찰서는 지난 8월, 심야에 목욕탕에 침입해 현금 20만 원을 훔친 혐의로 23살 김 모 씨를 입건했습니다.

김씨는 건물 안에서 CCTV에 찍히지 않으려고 이불을 뒤집어 쓰고 이동했지만, 건물 안팎의 다른 CCTV에 얼굴이 포착돼 경찰에 덜미를 잡혔습니다.
  • 이불 뒤집어쓰고 절도…다른 CCTV에 ‘덜미’
    • 입력 2017.10.13 (19:20)
    • 수정 2017.10.13 (19:36)
    뉴스 7
이불 뒤집어쓰고 절도…다른 CCTV에 ‘덜미’
CCTV에 안 걸리기 위해 이불을 뒤집어쓰고 돈을 훔친 20대가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부산 사하경찰서는 지난 8월, 심야에 목욕탕에 침입해 현금 20만 원을 훔친 혐의로 23살 김 모 씨를 입건했습니다.

김씨는 건물 안에서 CCTV에 찍히지 않으려고 이불을 뒤집어 쓰고 이동했지만, 건물 안팎의 다른 CCTV에 얼굴이 포착돼 경찰에 덜미를 잡혔습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