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성욕 해소 목적 범행…딸 맹목적 가담”
입력 2017.10.13 (22:55) 수정 2017.10.13 (23:01) 뉴스라인
동영상영역 시작
“성욕 해소 목적 범행…딸 맹목적 가담”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여중생 피살 사건은 결국, 피의자 이영학이 자신의 성욕을 해소하려고 범행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이영학에 대한 심리 분석에선 사이코패스, 즉 반사회적 인격장애 성향도 밝혀졌습니다.

이현기 기자입니다.

<리포트>

여중생인 딸의 친구를 살해한 혐의를 받고 있는 이영학이 경찰의 신상 정보 공개 결정 이후, 처음 맨 얼굴을 드러냈습니다.

<인터뷰> 이영학(피의자) : "아내가 죽은 후 계속 약에 취해 있었고, 한동안 제정신이 아니었습니다."

이번 범행은 비뚤어진 성적 욕구에서 비롯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경찰은 최종 수사 결과 발표에서, 이영학이 피해자에게 수면제를 먹게 한 뒤, 성추행을 했다고 밝혔습니다.

수면제 약효가 다해 피해자가 잠에서 깨어난 뒤 저항하자 살해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인터뷰> 길우근(서울중랑경찰서 형사과장) : "딸의 친구인 피해자를 범행 대상으로 선정, 성적 욕구를 해소할 목적으로 범행하였다고 진술했습니다."

경찰은 이영학에게서 사이코패스, 즉 반사회적 인격장애가 있은 것도 밝혀 냈습니다.

범죄에 적극 가담한 딸의 비정상적인 심리 상태도 새롭게 공개됐습니다.

경찰은 딸이 아버지에게 심리적으로 종속돼 있어, 시키는대로 맹목적으로 다 한 걸로 판단했습니다.

경찰은 특히 계획이 틀어질까봐 딸은 피해자에게 수면제를 더 먹이기까지 한 것으로 파악하고 있습니다.

경찰은 이영학이 아내에게 성매매를 알선한 의혹과, 의붓 시아버지의 성폭행 고소건도 수사할 방침입니다.

KBS 뉴스 이현기입니다.
  • “성욕 해소 목적 범행…딸 맹목적 가담”
    • 입력 2017.10.13 (22:55)
    • 수정 2017.10.13 (23:01)
    뉴스라인
“성욕 해소 목적 범행…딸 맹목적 가담”
<앵커 멘트>

여중생 피살 사건은 결국, 피의자 이영학이 자신의 성욕을 해소하려고 범행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이영학에 대한 심리 분석에선 사이코패스, 즉 반사회적 인격장애 성향도 밝혀졌습니다.

이현기 기자입니다.

<리포트>

여중생인 딸의 친구를 살해한 혐의를 받고 있는 이영학이 경찰의 신상 정보 공개 결정 이후, 처음 맨 얼굴을 드러냈습니다.

<인터뷰> 이영학(피의자) : "아내가 죽은 후 계속 약에 취해 있었고, 한동안 제정신이 아니었습니다."

이번 범행은 비뚤어진 성적 욕구에서 비롯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경찰은 최종 수사 결과 발표에서, 이영학이 피해자에게 수면제를 먹게 한 뒤, 성추행을 했다고 밝혔습니다.

수면제 약효가 다해 피해자가 잠에서 깨어난 뒤 저항하자 살해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인터뷰> 길우근(서울중랑경찰서 형사과장) : "딸의 친구인 피해자를 범행 대상으로 선정, 성적 욕구를 해소할 목적으로 범행하였다고 진술했습니다."

경찰은 이영학에게서 사이코패스, 즉 반사회적 인격장애가 있은 것도 밝혀 냈습니다.

범죄에 적극 가담한 딸의 비정상적인 심리 상태도 새롭게 공개됐습니다.

경찰은 딸이 아버지에게 심리적으로 종속돼 있어, 시키는대로 맹목적으로 다 한 걸로 판단했습니다.

경찰은 특히 계획이 틀어질까봐 딸은 피해자에게 수면제를 더 먹이기까지 한 것으로 파악하고 있습니다.

경찰은 이영학이 아내에게 성매매를 알선한 의혹과, 의붓 시아버지의 성폭행 고소건도 수사할 방침입니다.

KBS 뉴스 이현기입니다.
댓글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