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고현장] “네 아이를 납치했어”…실제 ‘그놈 목소리’ 공개
[고현장] “네 아이를 납치했어”…실제 ‘그놈 목소리’ 공개
금융감독원이 가족을 납치했다고 속이며 돈을 요구하는 '납치빙자형' 보이스피싱범의 목소리...
‘무서운 10대’, 이쯤 되면 조폭…청테이프로 묶고 쇠파이프로
‘무서운 10대’, 이쯤되면 조폭…청테이프로 묶고 쇠파이프로
학교폭력이 갈수록 흉포화하는 가운데 지난달 대전의 한중학교에서는 중학생들이 친구의 손과 발을...

TV엔 없다

프로그램

[Error while processing SSI directive]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글로벌 브리핑] 도심서 총격전…통학 버스로 날아든 총알
입력 2017.10.13 (23:01) | 수정 2017.10.13 (23:13) 뉴스라인
동영상영역 시작
[글로벌 브리핑] 도심서 총격전…통학 버스로 날아든 총알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미국에서 운전자들끼리 시비 끝에 총격전이 벌어졌는데요.

총알이 지나가던 통학 버스로 날아들어 하마터면 큰 피해가 날 뻔했습니다.

차에 주유하던 남성이 갑자기 운전석에서 권총을 꺼내와 뒤차 운전자를 향해 난사합니다.

놀라 피신했던 뒤차 운전자가 기회를 엿보더니 이번엔 달아나는 앞차를 향해 수차례 총을 쏘는데요.

이 중 한 발이 바로 뒤에 지나가던 통학 버스로 날아들었습니다.

초등학생 스무 명을 태우고 등교하던 길이었는데, 쌍둥이 자매가 앉은 좌석 유리창을 뚫고 들어온 겁니다.

<녹취> 크리스티 윌리엄스(학부모) : "우리 애들이 탄 버스가 총 맞았다고 해서 울먹이며 왔어요. 다른 학부모도 울고 있었고요."

총알은 기적적으로 빗겨갔지만, 버스 기사는 파편에 맞아 다쳤습니다.

현지 경찰은 차량 통행이 잦은 도심에서 총격전을 벌인 두 명을 체포해 조사하고 있습니다.

물에 빠진 버스가 점점 가라앉고 있습니다.

깨진 유리 사이로 빠져나온 여성을 사람들이 간신히 끌어올립니다.

침수된 다리를 지나가던 버스가 그만 개울로 미끄러진 건데요.

승객 등 23명이 갇혀 촌각을 다투는 상황, 마을 주민들이 망치와 사다리를 들고 나와 구조에 나섰습니다.

<녹취> 주민 : "승객들이 한 명도 못 나온 상태였어요. 개울이 깊은데, 버스는 점점 가라앉고 있었어요."

신속한 대처 덕분에 모두 무사히 빠져나왔고, 얼마 지나지 않아 버스는 물속으로 완전히 잠겼다고 합니다.

글로벌 브리핑이었습니다.
  • [글로벌 브리핑] 도심서 총격전…통학 버스로 날아든 총알
    • 입력 2017.10.13 (23:01)
    • 수정 2017.10.13 (23:13)
    뉴스라인
[글로벌 브리핑] 도심서 총격전…통학 버스로 날아든 총알
미국에서 운전자들끼리 시비 끝에 총격전이 벌어졌는데요.

총알이 지나가던 통학 버스로 날아들어 하마터면 큰 피해가 날 뻔했습니다.

차에 주유하던 남성이 갑자기 운전석에서 권총을 꺼내와 뒤차 운전자를 향해 난사합니다.

놀라 피신했던 뒤차 운전자가 기회를 엿보더니 이번엔 달아나는 앞차를 향해 수차례 총을 쏘는데요.

이 중 한 발이 바로 뒤에 지나가던 통학 버스로 날아들었습니다.

초등학생 스무 명을 태우고 등교하던 길이었는데, 쌍둥이 자매가 앉은 좌석 유리창을 뚫고 들어온 겁니다.

<녹취> 크리스티 윌리엄스(학부모) : "우리 애들이 탄 버스가 총 맞았다고 해서 울먹이며 왔어요. 다른 학부모도 울고 있었고요."

총알은 기적적으로 빗겨갔지만, 버스 기사는 파편에 맞아 다쳤습니다.

현지 경찰은 차량 통행이 잦은 도심에서 총격전을 벌인 두 명을 체포해 조사하고 있습니다.

물에 빠진 버스가 점점 가라앉고 있습니다.

깨진 유리 사이로 빠져나온 여성을 사람들이 간신히 끌어올립니다.

침수된 다리를 지나가던 버스가 그만 개울로 미끄러진 건데요.

승객 등 23명이 갇혀 촌각을 다투는 상황, 마을 주민들이 망치와 사다리를 들고 나와 구조에 나섰습니다.

<녹취> 주민 : "승객들이 한 명도 못 나온 상태였어요. 개울이 깊은데, 버스는 점점 가라앉고 있었어요."

신속한 대처 덕분에 모두 무사히 빠져나왔고, 얼마 지나지 않아 버스는 물속으로 완전히 잠겼다고 합니다.

글로벌 브리핑이었습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