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중남미 경제성장세 올해 1.2%, 내년 2.2%”
입력 2017.10.14 (01:29) 인터넷 뉴스
중남미 지역의 경제가 올해와 내년에 걸쳐 꾸준한 성장세를 보일 것으로 전망됐다.

13일(현지시간) 유엔 산하 라틴아메리카 카리브해 경제위원회(ECLAC)에 따르면 중남미 경제성장률은 올해 1.2%, 내년 2.2%를 각각 기록할 것으로 예상됐다.

ECLAC는 최근 연이은 허리케인으로 카리브 해 국가들의 경제성장세가 둔화하겠지만, 중미 국가들은 향후 2년간 남미 국가들보다 높은 성장세를 구가할 것으로 내다봤다.

지역별로는 중미 국가들은 올해 3.4%, 내년 3.5%의 경제성장률을 기록할 것으로 전망했다.

석유와 광물, 농산물 수출 비중이 높은 남미 국가들은 지난 2년간의 경기 침체에서 벗어나 올해 0.7% 성장할 것으로 관측했다.

남미 국가들은 내년에 올해보다 높은 2%의 성장률을 구가할 것으로 예상했다.

허리케인 어마와 마리아로 큰 피해를 본 카리브 해 국가들은 올해 경제성장률이 0.3%에 그치겠지만, 복구를 위한 재정 지출이 이뤄지고 세계 경제가 활기를 띠면서 내년에 1.9%의 성장률을 보일 것으로 전망했다.

ECLAC는 "장기적으로 중남미 경제의 지속가능한 성장은 투자를 촉진하기 위한 정책에 달려 있다"며 "투자는 외부 충격을 완화하는데 필수적"이라고 진단했다.(끝)
  • “중남미 경제성장세 올해 1.2%, 내년 2.2%”
    • 입력 2017.10.14 (01:29)
    인터넷 뉴스
중남미 지역의 경제가 올해와 내년에 걸쳐 꾸준한 성장세를 보일 것으로 전망됐다.

13일(현지시간) 유엔 산하 라틴아메리카 카리브해 경제위원회(ECLAC)에 따르면 중남미 경제성장률은 올해 1.2%, 내년 2.2%를 각각 기록할 것으로 예상됐다.

ECLAC는 최근 연이은 허리케인으로 카리브 해 국가들의 경제성장세가 둔화하겠지만, 중미 국가들은 향후 2년간 남미 국가들보다 높은 성장세를 구가할 것으로 내다봤다.

지역별로는 중미 국가들은 올해 3.4%, 내년 3.5%의 경제성장률을 기록할 것으로 전망했다.

석유와 광물, 농산물 수출 비중이 높은 남미 국가들은 지난 2년간의 경기 침체에서 벗어나 올해 0.7% 성장할 것으로 관측했다.

남미 국가들은 내년에 올해보다 높은 2%의 성장률을 구가할 것으로 예상했다.

허리케인 어마와 마리아로 큰 피해를 본 카리브 해 국가들은 올해 경제성장률이 0.3%에 그치겠지만, 복구를 위한 재정 지출이 이뤄지고 세계 경제가 활기를 띠면서 내년에 1.9%의 성장률을 보일 것으로 전망했다.

ECLAC는 "장기적으로 중남미 경제의 지속가능한 성장은 투자를 촉진하기 위한 정책에 달려 있다"며 "투자는 외부 충격을 완화하는데 필수적"이라고 진단했다.(끝)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