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고현장] “네 아이를 납치했어”…실제 ‘그놈 목소리’ 공개
[고현장] “네 아이를 납치했어”…실제 ‘그놈 목소리’ 공개
금융감독원이 가족을 납치했다고 속이며 돈을 요구하는 '납치빙자형' 보이스피싱범의 목소리...
‘무서운 10대’, 이쯤 되면 조폭…청테이프로 묶고 쇠파이프로
‘무서운 10대’, 이쯤되면 조폭…청테이프로 묶고 쇠파이프로
학교폭력이 갈수록 흉포화하는 가운데 지난달 대전의 한중학교에서는 중학생들이 친구의 손과 발을...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美재무부, 이란 혁명수비대에 ‘강력 제재’ 조치키로
입력 2017.10.14 (04:48) 인터넷 뉴스
美재무부, 이란 혁명수비대에 ‘강력 제재’ 조치키로
미국 재무부는 13일(현지시간) 이란 정예군인 혁명수비대(IRGC)를 제재 대상에 올렸다. 재무부는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탈레반과 헤즈볼라, 하마스 등 테러단체들을 지원하는 활동을 한다는 판단에 따라 국제 테러단체를 겨냥한 행정명령 등에 근거, 혁명수비대에 대한 제재를 가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중국 기업 한 곳을 포함한 기업 4곳도 혁명수비대과 이란 군에 대한 지원을 이유로 제재 대상에 포함됐다. 스티븐 므누신 재무장관은 "혁명수비대는 이란이 세계 테러의 최대 지원세력이 되는데 핵심 역할을 해왔다"며 "재무부는 혁명수비대의 파괴적 활동을 무력화하기 위한 권한을 지속적으로 행사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번 조치는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이날 이란 핵협정 준수에 대한 '불인증' 선언을 한 것과 맞물려 이란에 대한 제재를 더 강화하려는 차원으로 보인다. 트럼프 대통령도 이날 불인증 조치를 밝히는 기자회견에서 "혁명수비대에 대해 강력한 제재를 가할 방침으로, 재무부에 구체적인 제재 권한을 위임할 것"이라며 "혁명수비대는 이란 최고 지도자가 거느리는 부패한 병력"이라고 비판했다.

다만 일각에서 가능성이 거론됐던 혁명수비대에 대한 테러단체 지정은 이번에 이뤄지지 않았다고 폭스뉴스가 보도했다. 이란 정부는 그동안 혁명수비대의 테러단체 지정 가능성에 대해 강력히 반발해왔다.
  • 美재무부, 이란 혁명수비대에 ‘강력 제재’ 조치키로
    • 입력 2017.10.14 (04:48)
    인터넷 뉴스
美재무부, 이란 혁명수비대에 ‘강력 제재’ 조치키로
미국 재무부는 13일(현지시간) 이란 정예군인 혁명수비대(IRGC)를 제재 대상에 올렸다. 재무부는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탈레반과 헤즈볼라, 하마스 등 테러단체들을 지원하는 활동을 한다는 판단에 따라 국제 테러단체를 겨냥한 행정명령 등에 근거, 혁명수비대에 대한 제재를 가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중국 기업 한 곳을 포함한 기업 4곳도 혁명수비대과 이란 군에 대한 지원을 이유로 제재 대상에 포함됐다. 스티븐 므누신 재무장관은 "혁명수비대는 이란이 세계 테러의 최대 지원세력이 되는데 핵심 역할을 해왔다"며 "재무부는 혁명수비대의 파괴적 활동을 무력화하기 위한 권한을 지속적으로 행사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번 조치는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이날 이란 핵협정 준수에 대한 '불인증' 선언을 한 것과 맞물려 이란에 대한 제재를 더 강화하려는 차원으로 보인다. 트럼프 대통령도 이날 불인증 조치를 밝히는 기자회견에서 "혁명수비대에 대해 강력한 제재를 가할 방침으로, 재무부에 구체적인 제재 권한을 위임할 것"이라며 "혁명수비대는 이란 최고 지도자가 거느리는 부패한 병력"이라고 비판했다.

다만 일각에서 가능성이 거론됐던 혁명수비대에 대한 테러단체 지정은 이번에 이뤄지지 않았다고 폭스뉴스가 보도했다. 이란 정부는 그동안 혁명수비대의 테러단체 지정 가능성에 대해 강력히 반발해왔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