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고현장] “네 아이를 납치했어”…실제 ‘그놈 목소리’ 공개
[고현장] “네 아이를 납치했어”…실제 ‘그놈 목소리’ 공개
금융감독원이 가족을 납치했다고 속이며 돈을 요구하는 '납치빙자형' 보이스피싱범의 목소리...
‘무서운 10대’, 이쯤 되면 조폭…청테이프로 묶고 쇠파이프로
‘무서운 10대’, 이쯤되면 조폭…청테이프로 묶고 쇠파이프로
학교폭력이 갈수록 흉포화하는 가운데 지난달 대전의 한중학교에서는 중학생들이 친구의 손과 발을...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러시아군 “IS 장악 지역 시리아 영토 8%도 안돼”
입력 2017.10.14 (07:15) | 수정 2017.10.14 (09:42) 인터넷 뉴스
러시아군 “IS 장악 지역 시리아 영토 8%도 안돼”
내전 중인 시리아에서 극단주의 무장세력 이슬람국가(IS)가 통제하는 지역이 전 영토의 8%도 되지 않는다고 러시아군이 13일 밝혔다.

러시아군 총참모부 작전총국장 세르게이 루드스코이는 13일 브리핑에서 "현재 IS가 통제하는 시리아 지역은 1만4천800㎢로 시리아 영토의 8% 이하"라면서 "러시아 공군은 시리아 내 IS와 자바트 알누스라를 완전히 섬멸할 때까지 이들에 대한 작전을 계속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루드스코이 작전총국장은 "지난달 시리아 대테러전 상황이 근본적으로 바뀌었다"면서 "정부군의 공세로 IS 점령지가 5천840㎢ 줄어들었고, 테러리스트들이 장악하고 있던 142개 주거지역이 해방됐다"고 소개했다.
  • 러시아군 “IS 장악 지역 시리아 영토 8%도 안돼”
    • 입력 2017.10.14 (07:15)
    • 수정 2017.10.14 (09:42)
    인터넷 뉴스
러시아군 “IS 장악 지역 시리아 영토 8%도 안돼”
내전 중인 시리아에서 극단주의 무장세력 이슬람국가(IS)가 통제하는 지역이 전 영토의 8%도 되지 않는다고 러시아군이 13일 밝혔다.

러시아군 총참모부 작전총국장 세르게이 루드스코이는 13일 브리핑에서 "현재 IS가 통제하는 시리아 지역은 1만4천800㎢로 시리아 영토의 8% 이하"라면서 "러시아 공군은 시리아 내 IS와 자바트 알누스라를 완전히 섬멸할 때까지 이들에 대한 작전을 계속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루드스코이 작전총국장은 "지난달 시리아 대테러전 상황이 근본적으로 바뀌었다"면서 "정부군의 공세로 IS 점령지가 5천840㎢ 줄어들었고, 테러리스트들이 장악하고 있던 142개 주거지역이 해방됐다"고 소개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