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외출하고 돌아오니 집 사라져…입주민 ‘망연자실’
외출하고 돌아오니 집 사라져…입주민 ‘망연자실’
"외출했다 돌아와 보니 살던 집이 없어졌어요"부산시 남구 문현동의 한 빌라에 살고 있던 A씨는...
알록달록하게 먹어라!…주목받는 ‘컬러푸드’
예쁜게 몸에도 좋다?…건강·입맛 사로잡는 ‘컬러푸드’
'건강을 위해선 알록달록하게 먹으라"는 말이 있다고 하네요. 음식 색깔에 따라 우리 몸에...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러시아군 “IS 장악 지역 시리아 영토 8%도 안돼”
입력 2017.10.14 (07:15) | 수정 2017.10.14 (09:42) 인터넷 뉴스
러시아군 “IS 장악 지역 시리아 영토 8%도 안돼”
내전 중인 시리아에서 극단주의 무장세력 이슬람국가(IS)가 통제하는 지역이 전 영토의 8%도 되지 않는다고 러시아군이 13일 밝혔다.

러시아군 총참모부 작전총국장 세르게이 루드스코이는 13일 브리핑에서 "현재 IS가 통제하는 시리아 지역은 1만4천800㎢로 시리아 영토의 8% 이하"라면서 "러시아 공군은 시리아 내 IS와 자바트 알누스라를 완전히 섬멸할 때까지 이들에 대한 작전을 계속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루드스코이 작전총국장은 "지난달 시리아 대테러전 상황이 근본적으로 바뀌었다"면서 "정부군의 공세로 IS 점령지가 5천840㎢ 줄어들었고, 테러리스트들이 장악하고 있던 142개 주거지역이 해방됐다"고 소개했다.
  • 러시아군 “IS 장악 지역 시리아 영토 8%도 안돼”
    • 입력 2017.10.14 (07:15)
    • 수정 2017.10.14 (09:42)
    인터넷 뉴스
러시아군 “IS 장악 지역 시리아 영토 8%도 안돼”
내전 중인 시리아에서 극단주의 무장세력 이슬람국가(IS)가 통제하는 지역이 전 영토의 8%도 되지 않는다고 러시아군이 13일 밝혔다.

러시아군 총참모부 작전총국장 세르게이 루드스코이는 13일 브리핑에서 "현재 IS가 통제하는 시리아 지역은 1만4천800㎢로 시리아 영토의 8% 이하"라면서 "러시아 공군은 시리아 내 IS와 자바트 알누스라를 완전히 섬멸할 때까지 이들에 대한 작전을 계속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루드스코이 작전총국장은 "지난달 시리아 대테러전 상황이 근본적으로 바뀌었다"면서 "정부군의 공세로 IS 점령지가 5천840㎢ 줄어들었고, 테러리스트들이 장악하고 있던 142개 주거지역이 해방됐다"고 소개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