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흥진호 “고의로 월북 조업”…처벌 두려워 신고안해
흥진호, 복어 잡으러 고의 월북…“처벌 두려워 신고안해”
지난달 북한 경비정에 나포됐다 엿새만에 풀려난 경주 감포선적의 '391 흥진호'는 고의로 북한 해역에...
이국종 신드롬, 열광하는 이유는…‘외상센터’ 청원 20만 초읽기
이국종 신드롬, 열광하는 이유는…‘외상센터’ 청원도 20만 돌파
이국종 아주대병원 교수와 중증외상센터에 대한 지원 확대를 요청하는 청와대 국민 청원 글이...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한은 “내년 집값 오름세 둔화”
입력 2017.10.21 (11:45) | 수정 2017.10.21 (11:50) 인터넷 뉴스
한은 “내년 집값 오름세 둔화”
내년에 집값이 전반적으로 안정세를 보일 것이라는 한국은행의 전망이 나왔다.

한국은행이 최근 발간한 경제전망보고서를 보면 주택매매가격 상승세는 내년에 둔화하고, 전셋값은 소폭 오름세에 그칠 것으로 분석됐다.

보고서는 "아파트매매가격은 8·2대책 이후 안정세를 지속하고 있다"며 "내년에는 입주물량 확대, 주요국 통화정책 정상화, 정부의 주택가격 안정 의지 등으로 주택매매가격의 오름세가 올해보다 둔화할 전망"이라고 밝혔다.

실제로 최근 8·2부동산 대책의 영향으로 주택매매가격 상승세는 뚜렷하게 약해진 분위기다. KB국민은행의 주택가격 동향 자료를 보면 지난달 전국 주택매매가격은 전월 대비 0.08% 상승하는 데 그쳤다.

정부가 오는 24일 가계부채 종합대책을 발표하면 주택매매가격 상승률은 하락 압력을 더 받을 수 있다.

보고서는 또 "올해 주택 전세가격은 입주물량 증가, 높은 전세가/매매가 비율 등으로 작년보다 낮은 상승세를 보일 전망"이라고 밝혔다.

이어 "내년에도 입주물량 증가 지속, 시중금리 상승에 따른 전세의 월세전환 유인 축소, 재건축 이주 수요 등으로 수급이 대체로 균형을 이루면서 낮은 오름세를 지속할 것"이라고 예상했다.

한국감정원 조사를 보면 전국 주택 전셋값은 지난해 1.32% 올랐고 올해는 1∼9월 누적 상승률이 0.55%로 떨어졌다. 1∼9월 상승률은 같은 기간 대비 13년 만에 가장 낮은 수준이다.

부동산114 조사 자료를 보면 올해 전국적으로 38만 가구의 아파트가 입주할 예정이다. 이는 지난해 입주물량(29만 3천 가구)보다 30% 늘어난 규모다.

내년 아파트 입주물량은 44만여 가구로 올해보다 16% 증가할 것으로 전망됐다.
  • 한은 “내년 집값 오름세 둔화”
    • 입력 2017.10.21 (11:45)
    • 수정 2017.10.21 (11:50)
    인터넷 뉴스
한은 “내년 집값 오름세 둔화”
내년에 집값이 전반적으로 안정세를 보일 것이라는 한국은행의 전망이 나왔다.

한국은행이 최근 발간한 경제전망보고서를 보면 주택매매가격 상승세는 내년에 둔화하고, 전셋값은 소폭 오름세에 그칠 것으로 분석됐다.

보고서는 "아파트매매가격은 8·2대책 이후 안정세를 지속하고 있다"며 "내년에는 입주물량 확대, 주요국 통화정책 정상화, 정부의 주택가격 안정 의지 등으로 주택매매가격의 오름세가 올해보다 둔화할 전망"이라고 밝혔다.

실제로 최근 8·2부동산 대책의 영향으로 주택매매가격 상승세는 뚜렷하게 약해진 분위기다. KB국민은행의 주택가격 동향 자료를 보면 지난달 전국 주택매매가격은 전월 대비 0.08% 상승하는 데 그쳤다.

정부가 오는 24일 가계부채 종합대책을 발표하면 주택매매가격 상승률은 하락 압력을 더 받을 수 있다.

보고서는 또 "올해 주택 전세가격은 입주물량 증가, 높은 전세가/매매가 비율 등으로 작년보다 낮은 상승세를 보일 전망"이라고 밝혔다.

이어 "내년에도 입주물량 증가 지속, 시중금리 상승에 따른 전세의 월세전환 유인 축소, 재건축 이주 수요 등으로 수급이 대체로 균형을 이루면서 낮은 오름세를 지속할 것"이라고 예상했다.

한국감정원 조사를 보면 전국 주택 전셋값은 지난해 1.32% 올랐고 올해는 1∼9월 누적 상승률이 0.55%로 떨어졌다. 1∼9월 상승률은 같은 기간 대비 13년 만에 가장 낮은 수준이다.

부동산114 조사 자료를 보면 올해 전국적으로 38만 가구의 아파트가 입주할 예정이다. 이는 지난해 입주물량(29만 3천 가구)보다 30% 늘어난 규모다.

내년 아파트 입주물량은 44만여 가구로 올해보다 16% 증가할 것으로 전망됐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