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흥진호 “고의로 월북 조업”…처벌 두려워 신고안해
흥진호, 복어 잡으러 고의 월북…“처벌 두려워 신고안해”
지난달 북한 경비정에 나포됐다 엿새만에 풀려난 경주 감포선적의 '391 흥진호'는 고의로 북한 해역에...
이국종 신드롬, 열광하는 이유는…‘외상센터’ 청원 20만 초읽기
이국종 신드롬, 열광하는 이유는…‘외상센터’ 청원도 20만 돌파
이국종 아주대병원 교수와 중증외상센터에 대한 지원 확대를 요청하는 청와대 국민 청원 글이...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과속 추정 차량이 신호대기 차량 추돌…모녀 사망
입력 2017.10.21 (21:54) | 수정 2017.10.21 (22:26) 인터넷 뉴스
과속 추정 차량이 신호대기 차량 추돌…모녀 사망
21일(오늘) 오후 4시쯤 경기도 구리시 사노동 공설묘지 입구 사거리에서 A씨(62)가 몰던 그랜저 승용차가 신호대기로 정차 중이던 아반떼 승용차를 추돌했다.

이 사고로 아반떼 운전자 B 씨(39·여)와 B 씨의 딸(4)이 숨졌다. A 씨도 다리를 다쳐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사고는 퇴계원에서 구리방향으로 직진하던 A 씨 차량이 공설묘지 입구 사거리 왕숙천 방면 1차로에서 신호대기 중이던 B 씨의 차량 운전석 부분을 추돌하면서 발생한 것으로 알려졌다.

A 씨 차량은 B 씨의 차량을 추돌한 뒤 인근 화훼하우스 앞에서 전복됐다.

경찰은 A씨가 과속으로 운전 조작을 제대로 하지 못해 사고가 난 것으로 추정하고 목격자와 차량 내 폐쇄회로(CC) TV 등을 분석하고 있다.
  • 과속 추정 차량이 신호대기 차량 추돌…모녀 사망
    • 입력 2017.10.21 (21:54)
    • 수정 2017.10.21 (22:26)
    인터넷 뉴스
과속 추정 차량이 신호대기 차량 추돌…모녀 사망
21일(오늘) 오후 4시쯤 경기도 구리시 사노동 공설묘지 입구 사거리에서 A씨(62)가 몰던 그랜저 승용차가 신호대기로 정차 중이던 아반떼 승용차를 추돌했다.

이 사고로 아반떼 운전자 B 씨(39·여)와 B 씨의 딸(4)이 숨졌다. A 씨도 다리를 다쳐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사고는 퇴계원에서 구리방향으로 직진하던 A 씨 차량이 공설묘지 입구 사거리 왕숙천 방면 1차로에서 신호대기 중이던 B 씨의 차량 운전석 부분을 추돌하면서 발생한 것으로 알려졌다.

A 씨 차량은 B 씨의 차량을 추돌한 뒤 인근 화훼하우스 앞에서 전복됐다.

경찰은 A씨가 과속으로 운전 조작을 제대로 하지 못해 사고가 난 것으로 추정하고 목격자와 차량 내 폐쇄회로(CC) TV 등을 분석하고 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