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흥진호 “고의로 월북 조업”…처벌 두려워 신고안해
흥진호, 복어 잡으러 고의 월북…“처벌 두려워 신고안해”
지난달 북한 경비정에 나포됐다 엿새만에 풀려난 경주 감포선적의 '391 흥진호'는 고의로 북한 해역에...
이국종 신드롬, 열광하는 이유는…‘외상센터’ 청원 20만 초읽기
이국종 신드롬, 열광하는 이유는…‘외상센터’ 청원도 20만 돌파
이국종 아주대병원 교수와 중증외상센터에 대한 지원 확대를 요청하는 청와대 국민 청원 글이...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이총리, 그리스·불가리아 순방 위해 출국…여·야 의원 동행
입력 2017.10.22 (10:53) | 수정 2017.10.22 (11:00) 인터넷 뉴스
이총리, 그리스·불가리아 순방 위해 출국…여·야 의원 동행
이낙연 국무총리가 '평창동계올림픽 성화 채화식' 참석 등 그리스·불가리아를 공식 방문하기 위해 22일 오전 출국했다. 이번 방문은 이 총리 취임 후 첫 순방행사로 4박6일 일정을 보내고 27일 귀국할 예정이다.

이번 순방에는 더불어민주당 백혜련 의원과 자유한국당 권석창 의원이 동행했다. 백 의원은 한-그리스 의원친선협회 부회장, 권 의원은 한-불가리아 의원친선협회 부회장을 맡고 있다.

순방 일정 중 핵심은 24일 그리스 올림피아 헤라신전에서 열리는 평창동계올림픽 성화 채화식이다. 올림픽 성화는 지난 1988년 서울올림픽 이후 약 30년 만에 다시 대한민국을 찾게 된다.

헤라 신전에서 채화된 성화를 첫 성화봉송 주자인 그리스 크로스컨트리 스키 국가대표 아포스톨로스 앙겔리스가 넘겨받아, 두 번째 주자인 평창동계올림픽 홍보대사 박지성에게 전달할 예정이다.

성화는 그리스 현지에서 7일간 진행되는 봉송 행사를 거쳐 11월 1일 인천공항을 통해 국내로 들어와 대회 개막일인 내년 2월 9일까지 7천500명의 주자와 함께 101일 동안 전국을 누빈다.

이 총리는 성화 채화식에 참석해 토마스 바흐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위원장 등을 만나 '평화 올림픽' 개최를 위한 IOC와 협력방안에 대해 논의할 예정이다. 특히 이 총리는 IOC 부위원장 겸 중국 NOC(올림픽위원회) 부위원장을 만나 북한의 동참과 평화로운 올림픽 개최를 위한 국제사회의 협력 등을 부탁할 예정이다. 이 총리는 지난 18일 주재한 제13차 평창동계올림픽 및 패럴림픽 대회지원위원회에서 "북한의 참가를 포함한 세계적 관심 고조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 총리는 22∼24일 그리스 방문 기간에 프로코피스 파블로풀로스 대통령 예방, 치프라스 총리와 회담, 한-그리스 비즈니스 포럼 참석 등의 일정을 소화한다. 또 24∼26일 불가리아 방문 기간에는 루멘 라데프 대통령 예방, 보리소프 총리와의 회담, 글라브체프 국회의장 주최 만찬, 한-불가리아 상공회의소 출범식에 참석하는 등 양국 협력관계의 내실을 다질 계획이다.
  • 이총리, 그리스·불가리아 순방 위해 출국…여·야 의원 동행
    • 입력 2017.10.22 (10:53)
    • 수정 2017.10.22 (11:00)
    인터넷 뉴스
이총리, 그리스·불가리아 순방 위해 출국…여·야 의원 동행
이낙연 국무총리가 '평창동계올림픽 성화 채화식' 참석 등 그리스·불가리아를 공식 방문하기 위해 22일 오전 출국했다. 이번 방문은 이 총리 취임 후 첫 순방행사로 4박6일 일정을 보내고 27일 귀국할 예정이다.

이번 순방에는 더불어민주당 백혜련 의원과 자유한국당 권석창 의원이 동행했다. 백 의원은 한-그리스 의원친선협회 부회장, 권 의원은 한-불가리아 의원친선협회 부회장을 맡고 있다.

순방 일정 중 핵심은 24일 그리스 올림피아 헤라신전에서 열리는 평창동계올림픽 성화 채화식이다. 올림픽 성화는 지난 1988년 서울올림픽 이후 약 30년 만에 다시 대한민국을 찾게 된다.

헤라 신전에서 채화된 성화를 첫 성화봉송 주자인 그리스 크로스컨트리 스키 국가대표 아포스톨로스 앙겔리스가 넘겨받아, 두 번째 주자인 평창동계올림픽 홍보대사 박지성에게 전달할 예정이다.

성화는 그리스 현지에서 7일간 진행되는 봉송 행사를 거쳐 11월 1일 인천공항을 통해 국내로 들어와 대회 개막일인 내년 2월 9일까지 7천500명의 주자와 함께 101일 동안 전국을 누빈다.

이 총리는 성화 채화식에 참석해 토마스 바흐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위원장 등을 만나 '평화 올림픽' 개최를 위한 IOC와 협력방안에 대해 논의할 예정이다. 특히 이 총리는 IOC 부위원장 겸 중국 NOC(올림픽위원회) 부위원장을 만나 북한의 동참과 평화로운 올림픽 개최를 위한 국제사회의 협력 등을 부탁할 예정이다. 이 총리는 지난 18일 주재한 제13차 평창동계올림픽 및 패럴림픽 대회지원위원회에서 "북한의 참가를 포함한 세계적 관심 고조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 총리는 22∼24일 그리스 방문 기간에 프로코피스 파블로풀로스 대통령 예방, 치프라스 총리와 회담, 한-그리스 비즈니스 포럼 참석 등의 일정을 소화한다. 또 24∼26일 불가리아 방문 기간에는 루멘 라데프 대통령 예방, 보리소프 총리와의 회담, 글라브체프 국회의장 주최 만찬, 한-불가리아 상공회의소 출범식에 참석하는 등 양국 협력관계의 내실을 다질 계획이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