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조현민 “월급서 5억 까든가!”…‘갑질’ 반말에 협박까지
조현민 “월급서 까든가! 징계해!”…‘욕설·협박’ 녹음 파일에 고스란히
갑질 논란으로 물의를 빚고 있는 조현민 전무가 평소 사내에서 어떤 식으로 회의를 하는지 엿볼 수...
[나는 대한민국 미혼모입니다] ③ 결혼해야 ‘엄마’인가요?
[나는 대한민국 미혼모입니다] ③ 결혼해야 ‘엄마’인가요?
외국 언론들이 한국의 미혼모 문제에 이토록이나 관심이 높은 줄 몰랐다. 우리가 마치 외국 어느...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한국당, 文대통령에 “국민께 사죄하고 시정해야”
입력 2017.10.22 (17:04) | 수정 2017.10.22 (17:12) 인터넷 뉴스
한국당, 文대통령에 “국민께 사죄하고 시정해야”
자유한국당은 22일(오늘) 문재인 대통령의 신고리 5·6호기 건설 재개 입장 발표에 대해 "자신의 판단이 잘못되었음이 드러난 만큼 국민에게 사죄하고 시정해야 한다"고 비판했다.

전희경 대변인은 이날 서면브리핑을 통해 "대통령의 독단으로 초래된 3개월간의 공사 중단으로 인한 1천억원을 상회하는 경제적 손실과 사회갈등에 대해 진솔한 사죄부터 했어야 한다"며 이같이 요구했다.

전 대변인은 "처음부터 말이 되지 않았던 공론화 과정을 숙의민주주의라는 궤변으로 포장하며, 실정의 책임을 국민에게 돌리는 것은 대통령이 결코 해서는 안 되는 일"이라며 "잘못했으면 사과하고 책임지고 재발을 방지하는 것이 민주주의의 시민이 가져야 할 기본 덕목이고, 대통령 역시 민주주의 사회의 일원임을 깊이 새겨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 "공론화위원회가 대한민국의 에너지정책에 대한 의견을 제시할 전문성도, 권한도 없음에도 대통령이 이를 국민의 뜻으로 포장하며 급진 시민단체의 탈원전 주장을 답습하겠다는 의지를 천명한 것은 심각한 문제"라며 "국가의 에너지 대계는 국회와 전문가들과 함께 논의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 한국당, 文대통령에 “국민께 사죄하고 시정해야”
    • 입력 2017.10.22 (17:04)
    • 수정 2017.10.22 (17:12)
    인터넷 뉴스
한국당, 文대통령에 “국민께 사죄하고 시정해야”
자유한국당은 22일(오늘) 문재인 대통령의 신고리 5·6호기 건설 재개 입장 발표에 대해 "자신의 판단이 잘못되었음이 드러난 만큼 국민에게 사죄하고 시정해야 한다"고 비판했다.

전희경 대변인은 이날 서면브리핑을 통해 "대통령의 독단으로 초래된 3개월간의 공사 중단으로 인한 1천억원을 상회하는 경제적 손실과 사회갈등에 대해 진솔한 사죄부터 했어야 한다"며 이같이 요구했다.

전 대변인은 "처음부터 말이 되지 않았던 공론화 과정을 숙의민주주의라는 궤변으로 포장하며, 실정의 책임을 국민에게 돌리는 것은 대통령이 결코 해서는 안 되는 일"이라며 "잘못했으면 사과하고 책임지고 재발을 방지하는 것이 민주주의의 시민이 가져야 할 기본 덕목이고, 대통령 역시 민주주의 사회의 일원임을 깊이 새겨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 "공론화위원회가 대한민국의 에너지정책에 대한 의견을 제시할 전문성도, 권한도 없음에도 대통령이 이를 국민의 뜻으로 포장하며 급진 시민단체의 탈원전 주장을 답습하겠다는 의지를 천명한 것은 심각한 문제"라며 "국가의 에너지 대계는 국회와 전문가들과 함께 논의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크랩
K-St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