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이재민들 벌써 3번째 ‘이사’…대피소 안내 ‘오락가락’ 소동
이재민들 벌써 3번째 ‘이사’…대피소 안내 ‘오락가락’ 소동
체육관에서 나흘 밤을 지낸 포항 이재민들이 인근 학교 두곳으로 옮겨 갔습니다. 하지만, 장소...
현충사 일왕 상징 나무 ‘금송’…사당 밖으로 이전 결정
현충사 일왕 상징 나무 ‘금송’ …결국 ‘사당 밖으로’ 쫓겨나
충남 아산 현충사 내에 있는 일본 특산종 나무 '금송'이 사당 영역에서 기념관과...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대법, 삼성반도체 근로자 뇌종양 산재 인정
입력 2017.11.14 (23:01) | 수정 2017.11.14 (23:13) 뉴스라인
동영상영역 시작
대법, 삼성반도체 근로자 뇌종양 산재 인정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삼성전자 반도체 공장에서 일하다 뇌종양으로 숨진 근로자에 대해서도 산업 재해를 인정해야 한다는 대법 판결이 나왔습니다.

대법원은 삼성반도체 노동자 고 이윤정 씨의 유족이 근로복지공단을 상대로 낸 소송에서 원고 패소의 원심을 깨고 사건을 서울고법으로 돌려보냈습니다.
  • 대법, 삼성반도체 근로자 뇌종양 산재 인정
    • 입력 2017.11.14 (23:01)
    • 수정 2017.11.14 (23:13)
    뉴스라인
대법, 삼성반도체 근로자 뇌종양 산재 인정
삼성전자 반도체 공장에서 일하다 뇌종양으로 숨진 근로자에 대해서도 산업 재해를 인정해야 한다는 대법 판결이 나왔습니다.

대법원은 삼성반도체 노동자 고 이윤정 씨의 유족이 근로복지공단을 상대로 낸 소송에서 원고 패소의 원심을 깨고 사건을 서울고법으로 돌려보냈습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