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흥진호 “고의로 월북 조업”…처벌 두려워 신고안해
흥진호, 복어 잡으러 고의 월북…“처벌 두려워 신고안해”
지난달 북한 경비정에 나포됐다 엿새만에 풀려난 경주 감포선적의 '391 흥진호'는 고의로 북한 해역에...
이국종 신드롬, 열광하는 이유는…‘외상센터’ 청원 20만 초읽기
이국종 신드롬, 열광하는 이유는…‘외상센터’ 청원도 20만 돌파
이국종 아주대병원 교수와 중증외상센터에 대한 지원 확대를 요청하는 청와대 국민 청원 글이...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성희롱 부실 사업주 징역형”…논란 사업장 근로감독
입력 2017.11.15 (07:16) | 수정 2017.11.15 (07:27) 뉴스광장
동영상영역 시작
“성희롱 부실 사업주 징역형”…논란 사업장 근로감독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직장 내 성희롱을 제대로 조치하지 않은 사업주에 대해 최대 징역형까지 처벌이 강화됩니다.

정부는 이 같은 직장 내 성희롱 근절대책을 마련하고, 최근 논란이 제기된 사업장에 대해 근로감독을 실시하기로 했습니다.

보도에 박진영 기자입니다.

<리포트>

입사한 지 한 달 된 여직원이 남자 직원 세 명에게 성폭력을 당했다는 한샘 사건.

간호사들에게 노출이 심한 옷을 입게 하고 선정적인 춤을 추게 했다는 논란을 일으킨 성심병원.

신고된 직장 내 성희롱만 올해 벌써 500건이 넘었지만, 가해자 처벌이나 피해자 보호 등은 제대로 이뤄지지 않고 있습니다.

<녹취> 직장 성범죄 피해 여성(음성변조) : "제가 문제제기를 했는데 돌아온 결론은 문제를 해결한 게 아니라 문제제기를 한 저를 내쫓은 거죠."

앞으로는 이렇게 성희롱 등 성범죄에 법대로 대처하지 않을 경우 사업주에 대한 처벌이 대폭 강화됩니다.

성희롱 금지와 성희롱 행위자 징계, 피해자 보호조치 등과 관련해 법을 위반한 사업주는 벌금이나 징역형을 받게 됩니다.

<녹취> 임서정(고용노동부 고용정책실장) : "남녀고용평등법 개정으로 직장 내 성희롱 관련해서 법 위반 시 벌칙이 일부 상향조정 됐지만 보다 강화될 필요가 있어 보입니다."

또 근로감독과정에 직장 내 성희롱 예방 교육 실시와 사업주의 사후 조치 등에 관한 조사도 포함하기로 했습니다.

고용부는 한샘에 이어 최근 성희롱 논란이 일어난 성심병원과 한국국토정보공사를 상대로 이번 주부터 근로감독에 들어갑니다.

KBS 뉴스 박진영입니다.
  • “성희롱 부실 사업주 징역형”…논란 사업장 근로감독
    • 입력 2017.11.15 (07:16)
    • 수정 2017.11.15 (07:27)
    뉴스광장
“성희롱 부실 사업주 징역형”…논란 사업장 근로감독
<앵커 멘트>

직장 내 성희롱을 제대로 조치하지 않은 사업주에 대해 최대 징역형까지 처벌이 강화됩니다.

정부는 이 같은 직장 내 성희롱 근절대책을 마련하고, 최근 논란이 제기된 사업장에 대해 근로감독을 실시하기로 했습니다.

보도에 박진영 기자입니다.

<리포트>

입사한 지 한 달 된 여직원이 남자 직원 세 명에게 성폭력을 당했다는 한샘 사건.

간호사들에게 노출이 심한 옷을 입게 하고 선정적인 춤을 추게 했다는 논란을 일으킨 성심병원.

신고된 직장 내 성희롱만 올해 벌써 500건이 넘었지만, 가해자 처벌이나 피해자 보호 등은 제대로 이뤄지지 않고 있습니다.

<녹취> 직장 성범죄 피해 여성(음성변조) : "제가 문제제기를 했는데 돌아온 결론은 문제를 해결한 게 아니라 문제제기를 한 저를 내쫓은 거죠."

앞으로는 이렇게 성희롱 등 성범죄에 법대로 대처하지 않을 경우 사업주에 대한 처벌이 대폭 강화됩니다.

성희롱 금지와 성희롱 행위자 징계, 피해자 보호조치 등과 관련해 법을 위반한 사업주는 벌금이나 징역형을 받게 됩니다.

<녹취> 임서정(고용노동부 고용정책실장) : "남녀고용평등법 개정으로 직장 내 성희롱 관련해서 법 위반 시 벌칙이 일부 상향조정 됐지만 보다 강화될 필요가 있어 보입니다."

또 근로감독과정에 직장 내 성희롱 예방 교육 실시와 사업주의 사후 조치 등에 관한 조사도 포함하기로 했습니다.

고용부는 한샘에 이어 최근 성희롱 논란이 일어난 성심병원과 한국국토정보공사를 상대로 이번 주부터 근로감독에 들어갑니다.

KBS 뉴스 박진영입니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