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흥진호 “고의로 월북 조업”…처벌 두려워 신고안해
흥진호, 복어 잡으러 고의 월북…“처벌 두려워 신고안해”
지난달 북한 경비정에 나포됐다 엿새만에 풀려난 경주 감포선적의 '391 흥진호'는 고의로 북한 해역에...
이국종 신드롬, 열광하는 이유는…‘외상센터’ 청원 20만 초읽기
이국종 신드롬, 열광하는 이유는…‘외상센터’ 청원도 20만 돌파
이국종 아주대병원 교수와 중증외상센터에 대한 지원 확대를 요청하는 청와대 국민 청원 글이...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검찰,익산 약촌오거리 살인사건 피고인에 무기징역 구형
입력 2017.11.15 (07:24) | 수정 2017.11.15 (07:30) 인터넷 뉴스
검찰,익산 약촌오거리 살인사건 피고인에 무기징역 구형
지난 2000년 발생한 '전북 익산 약촌오거리 택시기사 살인사건'의 진범으로 지목돼 1심에서 징역 15년을 선고받은 김모(37)씨가 항소심에서 무기징역을 구형받았다.

검찰은 14일 광주고등법원 전주1형사부 심리로 열린 항소심 결심 공판에서 피고인은 피해자의 소중한 생명을 잃게 했고, 유족에겐 고통과 슬픔을 안겼는데도, 잘못을 뉘우치지 않고 납득할 수 없는 변명으로 일관하고 있다면서 1심과 같은 무기징역을 구형했다.

이에 김씨는 최후 진술을 통해 살인범이란 누명을 써서 억울하다며 공평한 판결을 내려달라고 말했다.

이날 재판에는 당시 진범으로 몰려 10년 동안 억울한 옥살이를 한 최모(33)씨가 증인으로 출석했다.

강도살인 죄로 기소된 김씨는 지난 5월 열린 1심 선고공판에서 징역 15년을 선고받자 무죄를 주장하며 항소했다.

김씨는 지난 2000년 8월 10일 새벽 2시께 전북 익산 약촌오거리에서 택시 뒷좌석에 타 금품을 빼앗는 과정에서 택시기사(당시 42)를 흉기로 찔러 숨지게 한 혐의로 기소됐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검찰,익산 약촌오거리 살인사건 피고인에 무기징역 구형
    • 입력 2017.11.15 (07:24)
    • 수정 2017.11.15 (07:30)
    인터넷 뉴스
검찰,익산 약촌오거리 살인사건 피고인에 무기징역 구형
지난 2000년 발생한 '전북 익산 약촌오거리 택시기사 살인사건'의 진범으로 지목돼 1심에서 징역 15년을 선고받은 김모(37)씨가 항소심에서 무기징역을 구형받았다.

검찰은 14일 광주고등법원 전주1형사부 심리로 열린 항소심 결심 공판에서 피고인은 피해자의 소중한 생명을 잃게 했고, 유족에겐 고통과 슬픔을 안겼는데도, 잘못을 뉘우치지 않고 납득할 수 없는 변명으로 일관하고 있다면서 1심과 같은 무기징역을 구형했다.

이에 김씨는 최후 진술을 통해 살인범이란 누명을 써서 억울하다며 공평한 판결을 내려달라고 말했다.

이날 재판에는 당시 진범으로 몰려 10년 동안 억울한 옥살이를 한 최모(33)씨가 증인으로 출석했다.

강도살인 죄로 기소된 김씨는 지난 5월 열린 1심 선고공판에서 징역 15년을 선고받자 무죄를 주장하며 항소했다.

김씨는 지난 2000년 8월 10일 새벽 2시께 전북 익산 약촌오거리에서 택시 뒷좌석에 타 금품을 빼앗는 과정에서 택시기사(당시 42)를 흉기로 찔러 숨지게 한 혐의로 기소됐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