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단독] 이학수, ‘MB측 대납 요구’ 자수서…“이건희 승인” 진술
[단독] ‘이건희 그림자’ 이학수의 ‘MB-삼성 뒷거래’ 내막 고백
다스의 소송비 대납 혐의를 받고 있는 이학수 전 삼성그룹 부회장이 '청와대의 지시로 대납했다'는...
최민정 “두 번 눈물은 없다”…‘금빛 질주’는 이제 시작!
최민정 “두 번 눈물은 없다”…‘금빛 질주’는 이제 시작!
쇼트트랙 여자 대표팀이 12년 만에 설욕에 성공했다. 쇼트트랙 1,500m 경기는 우리나라 대표팀의 주력 경기였지만, 그에 비해 올림픽 금메달 사냥은 쉽지 않았다. 2010 밴쿠버

TV엔 없다

프로그램

평창동계올림픽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北, 전국사회과학자대회 개최 예정
입력 2017.11.15 (07:42) | 수정 2017.11.15 (07:44) 인터넷 뉴스
北, 전국사회과학자대회 개최 예정
북한이 그동안 잘 개최하지 않았던 사회과학자들의 전국 규모 대회를 조만간 개최할 것으로 보여 주목된다.

조선중앙통신은 어제(14일) "금수산태양궁전을 찾아 14일 제3차 전국사회과학자대회 참가자들이 숭고한 경의를 표시하였다"고 보도했다. 통신은 별도의 기사에서 제3차 전국사회과학자대회에 참가하기 위해 리영수 회장을 단장으로 하는 재일본 조선사회과학자협회 대표단이 이날 평양에 도착해 만수대 언덕의 김일성·김정일 동상을 찾았다고도 전했다. 북한 매체들은 대회 개최일은 언급하지 않았지만, 이런 내용의 보도로 미뤄 대회가 조만간 열릴 것으로 보인다. 북한이 앞서 1, 2차 전국사회과학자대회를 언제 열었는지는 구체적으로 알려지지 않았다. 그러나 '제3차'라는 대회 차수로 미뤄볼 때 그동안 자주 열린 행사는 아닐 것이라는 관측이 나온다.

북한 노동신문은 지난 2015년 4월 기사에서 "김일성 동지의 탄생 60돌을 대 정치축전으로 기념하던 1972년 4월 혁명의 수도 평양에서는 위대한 수령 김일성 동지의 혁명 사상을 철저히 옹호하고 널리 해설 선전하기 위한 사회과학의 임무에 대하여 토의하는 전국사회과학자대회가 열렸다"고 언급했다. 북한 당국은 최근 강화된 국제사회의 대북제재에 직면, 내부 결속 유지를 위한 대책 마련에 부심하고 있다. 이번 대회 소집도 이런 상황에서 지배 이데올로기를 구축하고 선전하는 사회과학자들의 역할을 강조할 목적이라는 관측이 나온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北, 전국사회과학자대회 개최 예정
    • 입력 2017.11.15 (07:42)
    • 수정 2017.11.15 (07:44)
    인터넷 뉴스
北, 전국사회과학자대회 개최 예정
북한이 그동안 잘 개최하지 않았던 사회과학자들의 전국 규모 대회를 조만간 개최할 것으로 보여 주목된다.

조선중앙통신은 어제(14일) "금수산태양궁전을 찾아 14일 제3차 전국사회과학자대회 참가자들이 숭고한 경의를 표시하였다"고 보도했다. 통신은 별도의 기사에서 제3차 전국사회과학자대회에 참가하기 위해 리영수 회장을 단장으로 하는 재일본 조선사회과학자협회 대표단이 이날 평양에 도착해 만수대 언덕의 김일성·김정일 동상을 찾았다고도 전했다. 북한 매체들은 대회 개최일은 언급하지 않았지만, 이런 내용의 보도로 미뤄 대회가 조만간 열릴 것으로 보인다. 북한이 앞서 1, 2차 전국사회과학자대회를 언제 열었는지는 구체적으로 알려지지 않았다. 그러나 '제3차'라는 대회 차수로 미뤄볼 때 그동안 자주 열린 행사는 아닐 것이라는 관측이 나온다.

북한 노동신문은 지난 2015년 4월 기사에서 "김일성 동지의 탄생 60돌을 대 정치축전으로 기념하던 1972년 4월 혁명의 수도 평양에서는 위대한 수령 김일성 동지의 혁명 사상을 철저히 옹호하고 널리 해설 선전하기 위한 사회과학의 임무에 대하여 토의하는 전국사회과학자대회가 열렸다"고 언급했다. 북한 당국은 최근 강화된 국제사회의 대북제재에 직면, 내부 결속 유지를 위한 대책 마련에 부심하고 있다. 이번 대회 소집도 이런 상황에서 지배 이데올로기를 구축하고 선전하는 사회과학자들의 역할을 강조할 목적이라는 관측이 나온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