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검찰, 이병기도 구속영장…朴 정부 국정원장 모두 구속 위기
입력 2017.11.15 (08:29) 수정 2017.11.15 (11:05) 사회
검찰, 이병기도 구속영장…朴 정부 국정원장 모두 구속 위기
검찰이 박근혜 정부 시절 국가정보원의 특수활동비 상납 의혹과 관련해 이병기 전 국가정보원장에 대해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서울중앙지검 특수3부는 이 전 원장에 대해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국고 손실과 뇌물 공여 등의 혐의를 적용해 영장을 청구했다고 밝혔다.

이 전 원장은 2014년 7월부터 이듬해 2월까지 국정원장을 역임하고 이후 박 전 대통령의 비서실장을 지냈다.

검찰은 남재준 전 원장 시절 월 5천만 원대이던 상납 액수가 이 전 원장을 거치며 월 1억 원으로 불어난 것으로 파악했다.

이 전 원장은 특활비가 어떤 방식으로 비자금으로 관리됐는지 등에 대해 집중적으로 조사를 받았다.

이 전 원장은 지난 13일 검찰에 소환됐으며, 이튿날 새벽 조사 도중 긴급체포 됐다.

어제 남재준, 이병호 전 국정원장에 대해 구속영장 청구된데 이어 이병기 전 원장에 대한 영장까지 청구되면서 박근혜 정부 때 전직 국정원장 3명 모두가 국정원 특활비 상납 등의 혐의로 사법처리 절차를 밟게 됐다.

이들 3명의 전직 국정원장들은 검찰 조사에서 특활비 상납에 대해 '박 전 대통령의 지시'라는 청와대 측 요구를 거부할 수 없었고 관행으로 여겼다는 취지로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남 전 원장은 이와 별개로 지난 2013년 검찰의 국정원 댓글 사건 수사와 재판을 방해한 혐의도 받고 있다.

이미 구속된 원세훈 전 국정원장에 이어 박근혜 정부 세 명의 국정원장까지 구속되면 4명의 국정원장이 모두 사법처리 되는 초유의 사태가 벌어지게 된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검찰, 이병기도 구속영장…朴 정부 국정원장 모두 구속 위기
    • 입력 2017.11.15 (08:29)
    • 수정 2017.11.15 (11:05)
    사회
검찰, 이병기도 구속영장…朴 정부 국정원장 모두 구속 위기
검찰이 박근혜 정부 시절 국가정보원의 특수활동비 상납 의혹과 관련해 이병기 전 국가정보원장에 대해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서울중앙지검 특수3부는 이 전 원장에 대해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국고 손실과 뇌물 공여 등의 혐의를 적용해 영장을 청구했다고 밝혔다.

이 전 원장은 2014년 7월부터 이듬해 2월까지 국정원장을 역임하고 이후 박 전 대통령의 비서실장을 지냈다.

검찰은 남재준 전 원장 시절 월 5천만 원대이던 상납 액수가 이 전 원장을 거치며 월 1억 원으로 불어난 것으로 파악했다.

이 전 원장은 특활비가 어떤 방식으로 비자금으로 관리됐는지 등에 대해 집중적으로 조사를 받았다.

이 전 원장은 지난 13일 검찰에 소환됐으며, 이튿날 새벽 조사 도중 긴급체포 됐다.

어제 남재준, 이병호 전 국정원장에 대해 구속영장 청구된데 이어 이병기 전 원장에 대한 영장까지 청구되면서 박근혜 정부 때 전직 국정원장 3명 모두가 국정원 특활비 상납 등의 혐의로 사법처리 절차를 밟게 됐다.

이들 3명의 전직 국정원장들은 검찰 조사에서 특활비 상납에 대해 '박 전 대통령의 지시'라는 청와대 측 요구를 거부할 수 없었고 관행으로 여겼다는 취지로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남 전 원장은 이와 별개로 지난 2013년 검찰의 국정원 댓글 사건 수사와 재판을 방해한 혐의도 받고 있다.

이미 구속된 원세훈 전 국정원장에 이어 박근혜 정부 세 명의 국정원장까지 구속되면 4명의 국정원장이 모두 사법처리 되는 초유의 사태가 벌어지게 된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