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흥진호 “고의로 월북 조업”…처벌 두려워 신고안해
흥진호, 복어 잡으러 고의 월북…“처벌 두려워 신고안해”
지난달 북한 경비정에 나포됐다 엿새만에 풀려난 경주 감포선적의 '391 흥진호'는 고의로 북한 해역에...
이국종 신드롬, 열광하는 이유는…‘외상센터’ 청원 20만 초읽기
이국종 신드롬, 열광하는 이유는…‘외상센터’ 청원도 20만 돌파
이국종 아주대병원 교수와 중증외상센터에 대한 지원 확대를 요청하는 청와대 국민 청원 글이...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오늘 ‘靑 기밀 문건 유출’ 정호성 1심 선고
입력 2017.11.15 (09:53) | 수정 2017.11.15 (09:55) 인터넷 뉴스
오늘 ‘靑 기밀 문건 유출’ 정호성 1심 선고
최순실 씨에게 청와대 기밀 문건을 유출한 혐의로 기소된 정호성 전 청와대 부속비서관에 대한 1심 판결이 오늘 나온다.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2부는 오후 2시 10분 정 전 비서관의 선고 공판을 연다.

정 전 비서관은 박근혜 전 대통령의 지시로 '국무회의 말씀 자료', '드레스덴 연설문', '해외순방 일정표' 등 청와대 비밀 문건 47건을 최 씨에게 건네준 혐의로 기소됐다.

지난 4월에는 국회 청문회에 고의로 출석하지 않은 혐의로 추가 기소됐다.

정 전 비서관은 문건 유출 혐의에 대해서는 인정하면서도 박 전 대통령의 구체적 지시는 없었다고 주장해왔다.

재판부는 정 전 비서관의 공소사실에 박 전 대통령이 공범으로 적시된 만큼 두 사람을 함께 선고하려 했지만, 박 전 대통령의 재판이 변호인단 총사퇴로 지연되자 정 전 비서관에 대해 먼저 선고하기로 했다.

이와 별개로 정 전 비서관은 '국가정보원 특수활동비 상납' 사건에 연루돼 있어, 검찰 수사 결과에 따라 추가 기소될 수 있다.

정 전 비서관은 안봉근 전 국정홍보비서관, 이재만 전 총무비서관과 함께 박근혜 전 대통령을 최측근에서 보좌하는 '문고리 3인방'으로 불렸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오늘 ‘靑 기밀 문건 유출’ 정호성 1심 선고
    • 입력 2017.11.15 (09:53)
    • 수정 2017.11.15 (09:55)
    인터넷 뉴스
오늘 ‘靑 기밀 문건 유출’ 정호성 1심 선고
최순실 씨에게 청와대 기밀 문건을 유출한 혐의로 기소된 정호성 전 청와대 부속비서관에 대한 1심 판결이 오늘 나온다.

서울중앙지법 형사합의22부는 오후 2시 10분 정 전 비서관의 선고 공판을 연다.

정 전 비서관은 박근혜 전 대통령의 지시로 '국무회의 말씀 자료', '드레스덴 연설문', '해외순방 일정표' 등 청와대 비밀 문건 47건을 최 씨에게 건네준 혐의로 기소됐다.

지난 4월에는 국회 청문회에 고의로 출석하지 않은 혐의로 추가 기소됐다.

정 전 비서관은 문건 유출 혐의에 대해서는 인정하면서도 박 전 대통령의 구체적 지시는 없었다고 주장해왔다.

재판부는 정 전 비서관의 공소사실에 박 전 대통령이 공범으로 적시된 만큼 두 사람을 함께 선고하려 했지만, 박 전 대통령의 재판이 변호인단 총사퇴로 지연되자 정 전 비서관에 대해 먼저 선고하기로 했다.

이와 별개로 정 전 비서관은 '국가정보원 특수활동비 상납' 사건에 연루돼 있어, 검찰 수사 결과에 따라 추가 기소될 수 있다.

정 전 비서관은 안봉근 전 국정홍보비서관, 이재만 전 총무비서관과 함께 박근혜 전 대통령을 최측근에서 보좌하는 '문고리 3인방'으로 불렸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