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흥진호 “고의로 월북 조업”…처벌 두려워 신고안해
흥진호, 복어 잡으러 고의 월북…“처벌 두려워 신고안해”
지난달 북한 경비정에 나포됐다 엿새만에 풀려난 경주 감포선적의 '391 흥진호'는 고의로 북한 해역에...
이국종 신드롬, 열광하는 이유는…‘외상센터’ 청원 20만 초읽기
이국종 신드롬, 열광하는 이유는…‘외상센터’ 청원도 20만 돌파
이국종 아주대병원 교수와 중증외상센터에 대한 지원 확대를 요청하는 청와대 국민 청원 글이...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우원식 “국정원, 개혁 매진해야”…‘2+2+2 연석회의’ 거듭 제안
입력 2017.11.15 (10:17) | 수정 2017.11.15 (10:19) 인터넷 뉴스
우원식 “국정원, 개혁 매진해야”…‘2+2+2 연석회의’ 거듭 제안
더불어민주당 우원식 원내대표는 15일(오늘) 국가정보원 개혁위원회가 개혁안을 발표한 데 대해 "국정농단 부역의 잔재를 말끔히 털고 총체적인 개혁 작업에 매진해줄 것을 촉구한다"고 말했다.

우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개혁안은 국회의 심도 깊은 논의에 달렸지만, '먼저 달라져야겠다'는 국정원의 자성과 성찰이 전제돼야 한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우 원내대표는 "사법 처리를 눈앞에 둔 원세훈·남재준·이병기·이병호 전 국정원장 등 9년 국정원의 유산은 공작과 사찰, 공포와 위협이었다"면서 "국정원은 국민과 국가를 수호하는 기관 본연의 위상을 세우기 위해 과거와 기필코 절연하겠다는 의지를 다져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 "민생과 개혁의 길에 국민의당, 바른정당이 함께 해줄 것을 기대한다"면서 민주당과 국민의당, 바른정당의 정책위의장 및 원내수석부대표가 참여하는 '2+2+2 회의'를 거듭 제안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우원식 “국정원, 개혁 매진해야”…‘2+2+2 연석회의’ 거듭 제안
    • 입력 2017.11.15 (10:17)
    • 수정 2017.11.15 (10:19)
    인터넷 뉴스
우원식 “국정원, 개혁 매진해야”…‘2+2+2 연석회의’ 거듭 제안
더불어민주당 우원식 원내대표는 15일(오늘) 국가정보원 개혁위원회가 개혁안을 발표한 데 대해 "국정농단 부역의 잔재를 말끔히 털고 총체적인 개혁 작업에 매진해줄 것을 촉구한다"고 말했다.

우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개혁안은 국회의 심도 깊은 논의에 달렸지만, '먼저 달라져야겠다'는 국정원의 자성과 성찰이 전제돼야 한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우 원내대표는 "사법 처리를 눈앞에 둔 원세훈·남재준·이병기·이병호 전 국정원장 등 9년 국정원의 유산은 공작과 사찰, 공포와 위협이었다"면서 "국정원은 국민과 국가를 수호하는 기관 본연의 위상을 세우기 위해 과거와 기필코 절연하겠다는 의지를 다져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 "민생과 개혁의 길에 국민의당, 바른정당이 함께 해줄 것을 기대한다"면서 민주당과 국민의당, 바른정당의 정책위의장 및 원내수석부대표가 참여하는 '2+2+2 회의'를 거듭 제안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