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단독] 이학수, ‘MB측 대납 요구’ 자수서…“이건희 승인” 진술
[단독] ‘이건희 그림자’ 이학수의 ‘MB-삼성 뒷거래’ 내막 고백
다스의 소송비 대납 혐의를 받고 있는 이학수 전 삼성그룹 부회장이 '청와대의 지시로 대납했다'는...
최민정 “두 번 눈물은 없다”…‘금빛 질주’는 이제 시작!
최민정 “두 번 눈물은 없다”…‘금빛 질주’는 이제 시작!
쇼트트랙 여자 대표팀이 12년 만에 설욕에 성공했다. 쇼트트랙 1,500m 경기는 우리나라 대표팀의 주력 경기였지만, 그에 비해 올림픽 금메달 사냥은 쉽지 않았다. 2010 밴쿠버

TV엔 없다

프로그램

평창동계올림픽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MB, 바레인 방문 마치고 귀국…이번엔 현안 ‘침묵’
입력 2017.11.15 (11:26) | 수정 2017.11.15 (12:00) 인터넷 뉴스
MB, 바레인 방문 마치고 귀국…이번엔 현안 ‘침묵’
이명박 전 대통령이 2박4일 간의 바레인 방문 일정을 마치고 15일(오늘) 오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했다.

이 전 대통령은 이날 입국 직후 군(軍) 사이버사령부의 댓글 의혹 수사 등 MB 정부를 향해 가고 있는 문재인 정부의 적폐청산 활동에 대한 취재진의 질문에 함구한 채 대기 중인 차량에 탑승했다.

앞서 이 전 대통령은 지난 12일 바레인으로 출국하면서 기자들과 만나 적폐청산 활동에 대해 "감정풀이냐 정치보복이냐는 의심이 들기 시작했다"는 입장을 밝힌 바 있다.

당시 이 전 대통령은 사이버사령부 댓글 지시 의혹에 대해 "상식에 벗어난 질문은 하지 말라, 그것은 상식에 안 맞는다"며 전면 부인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MB, 바레인 방문 마치고 귀국…이번엔 현안 ‘침묵’
    • 입력 2017.11.15 (11:26)
    • 수정 2017.11.15 (12:00)
    인터넷 뉴스
MB, 바레인 방문 마치고 귀국…이번엔 현안 ‘침묵’
이명박 전 대통령이 2박4일 간의 바레인 방문 일정을 마치고 15일(오늘) 오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했다.

이 전 대통령은 이날 입국 직후 군(軍) 사이버사령부의 댓글 의혹 수사 등 MB 정부를 향해 가고 있는 문재인 정부의 적폐청산 활동에 대한 취재진의 질문에 함구한 채 대기 중인 차량에 탑승했다.

앞서 이 전 대통령은 지난 12일 바레인으로 출국하면서 기자들과 만나 적폐청산 활동에 대해 "감정풀이냐 정치보복이냐는 의심이 들기 시작했다"는 입장을 밝힌 바 있다.

당시 이 전 대통령은 사이버사령부 댓글 지시 의혹에 대해 "상식에 벗어난 질문은 하지 말라, 그것은 상식에 안 맞는다"며 전면 부인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