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검은색 코트에 모피 목도리…취재 열기 속 현송월 ‘차분’
롱코트에 모피 목도리… 취재 열기 속 현송월 ‘차분’
오늘(21일) 평창 동계올림픽 북측 예술단 파견을 위한 북측 사전점검단이 방남한 가운데 단장으로...
알랭 들롱 “개와 함께 저승을”…누리꾼 “멀쩡한 개 순장?”
알랭 들롱 “개와 함께 저승을”…누리꾼 “멀쩡한 개 순장?”
프랑스의 전설적인 배우 알랭 들롱(82)이 최근 진행한 인터뷰에서 밝힌 마지막 소원이...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美 초등학교서 총기 난사…“최소 5명 사망”
입력 2017.11.15 (12:14) | 수정 2017.11.15 (12:34) 뉴스 12
동영상영역 시작
美 초등학교서 총기 난사…“최소 5명 사망” 저작권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미국에 총기 사건이 끊이지 않고 있습니다.

캘리포니아 주 북부지역 란초 테헤마라는 작은 마을, 주택가와 초등학교에서 또 총기 난사 사건이 벌어져 5명이 숨졌습니다.

로스앤젤레스 최동혁 특파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미국 캘리포니아 주 북부지역 한 전원 마을에서 또 총격사건이 벌어졌습니다.

총격범은 현지시각 14일 오전 8시쯤 3천여 명이 사는 작은 마을 곳곳에서 총을 쐈습니다.

총격범은 이어 인근 초등학교로 옮겨 총기를 난사했습니다.

<녹취> 필 존스톤(경찰) : "사람들이 죽었습니다. 우리 모두에게 참으로 비극적인 일이 일어났습니다. 어린 아이도 희생됐습니다."

총격은 이 마을 5곳에서 벌어졌습니다.

목격자들은 100발 가까이 총성을 들었다고 말했습니다.

이번 총격으로 5명이 숨지고 7명이 다쳤다고 현지 언론은 전했습니다.

총격범은 경찰이 사살했습니다.

지난 5일 텍사스의 한적한 시골 마을 한 교회에서 총격범이 총기를 난사해 26명이 숨진 데 이어 또 미국 전원 마을에서 총격 사건이 잇따랐습니다.

로스앤젤레스에서 KBS 뉴스 최동혁입니다.
  • 美 초등학교서 총기 난사…“최소 5명 사망”
    • 입력 2017.11.15 (12:14)
    • 수정 2017.11.15 (12:34)
    뉴스 12
美 초등학교서 총기 난사…“최소 5명 사망”
<앵커 멘트>

미국에 총기 사건이 끊이지 않고 있습니다.

캘리포니아 주 북부지역 란초 테헤마라는 작은 마을, 주택가와 초등학교에서 또 총기 난사 사건이 벌어져 5명이 숨졌습니다.

로스앤젤레스 최동혁 특파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미국 캘리포니아 주 북부지역 한 전원 마을에서 또 총격사건이 벌어졌습니다.

총격범은 현지시각 14일 오전 8시쯤 3천여 명이 사는 작은 마을 곳곳에서 총을 쐈습니다.

총격범은 이어 인근 초등학교로 옮겨 총기를 난사했습니다.

<녹취> 필 존스톤(경찰) : "사람들이 죽었습니다. 우리 모두에게 참으로 비극적인 일이 일어났습니다. 어린 아이도 희생됐습니다."

총격은 이 마을 5곳에서 벌어졌습니다.

목격자들은 100발 가까이 총성을 들었다고 말했습니다.

이번 총격으로 5명이 숨지고 7명이 다쳤다고 현지 언론은 전했습니다.

총격범은 경찰이 사살했습니다.

지난 5일 텍사스의 한적한 시골 마을 한 교회에서 총격범이 총기를 난사해 26명이 숨진 데 이어 또 미국 전원 마을에서 총격 사건이 잇따랐습니다.

로스앤젤레스에서 KBS 뉴스 최동혁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