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그냥 들고 나오면 끝!”…실체 드러낸 무인점포 ‘아마존 고’
“그냥 들고 나오면 끝!”…실체 드러낸 무인점포 ‘아마존 고’
인공지능이 본격화되면, 점포의 계산원도 사라지는 직업이 될까요? 계산원 대신 인공지능이 모두 처리...
안현수, 평창 출전 좌절 ‘충격’…“본인은 묵묵부답”
‘15년간 도핑 무관했는데…’ 안현수, 평창 좌절 ‘충격’
러시아로 귀화한 쇼트트랙 선수 빅토르 안(33·한국명 안현수)이 평창 동계올림픽 선수 명단에서 제외된...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2018 평창 동계올림픽 대종 타종식
입력 2017.11.15 (14:12) 단신뉴스
평창 동계올림픽의 성공 개최와 문화유산 창출을 위한 대종 타종식이 오늘 오후 강원도 평창군청 광장에서 열렸습니다.

지난 1년 10개월 동안 17억 6천만 원을 들여 제작된 2018 평창 동계올림픽 대종은, 상원사 동종의 항아리 모양 외형을 표본으로 삼고 여음은 오래들을 수 있도록 제작됐습니다.

대종 제작 예산의 일부는 개인과 단체가 기탁한 2억6천9백만 원의 성금도 포함됐습니다.
  • 2018 평창 동계올림픽 대종 타종식
    • 입력 2017.11.15 (14:12)
    단신뉴스
평창 동계올림픽의 성공 개최와 문화유산 창출을 위한 대종 타종식이 오늘 오후 강원도 평창군청 광장에서 열렸습니다.

지난 1년 10개월 동안 17억 6천만 원을 들여 제작된 2018 평창 동계올림픽 대종은, 상원사 동종의 항아리 모양 외형을 표본으로 삼고 여음은 오래들을 수 있도록 제작됐습니다.

대종 제작 예산의 일부는 개인과 단체가 기탁한 2억6천9백만 원의 성금도 포함됐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