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2천년 전 ‘압독국 왕릉’ 발견…“청동거울·인골 등 출토”
2천년 전 ‘압독국 왕릉’ 발견…“청동거울·인골 등 출토”
2천년 전 경북 경산 일대를 지배한 압독국(押督國) 시대의 왕릉급 목관묘(木棺墓·나무널무덤)가...
포항 지진이 지열발전소 탓?…“사업 중단” vs “억측” 논란 확산
포항 지진이 지열발전소 탓?…“사업 중단” vs “억측” 논란 확산
정부가 15일 포항에서 발생한 지진 원인과 연관성이 있다는 주장이 제기된 지열발전소를...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통일부 “北, 귀순자 언급·판문점 특이 동향 없어”
입력 2017.11.15 (14:22) | 수정 2017.11.15 (14:23) 인터넷 뉴스
통일부 “北, 귀순자 언급·판문점 특이 동향 없어”
통일부는 판문점 공동경비구역(JSA)을 통한 북한 군인 귀순 사건 이후 북한의 동향과 관련, "저희가 확인해본바 판문점 등 해서 지금 현재로는 특별한 특이동향은 없는 것으로 알고 있다"고 밝혔다.

백태현 통일부 대변인은 오늘(15일) 정례브리핑에서 관련 질문에 이렇게 답했다.

백 대변인은 '북한이 언론매체나 확성기 등을 통해 귀순자에 대해 언급한 적이 있느냐'는 질문에는 "귀순자 언급 동향은 없는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귀순자 상태에 대해선 "지금 현재 치료가 진행되고 있으며 완치된 뒤에 아마 귀순 동기 등 이런 조사가 필요할 것 같다"면서 "현재 귀순과정과 관련해서도 유엔사 군정위 합동조사를 거쳐서 필요한 조치가 이루어질 것으로 알고 있다"고 전했다.

백 대변인은 북한 김정은 노동당 위원장이 최근 경제 행보를 이어가는 것과 관련, "김정은 위원장이 최근 신발·화장품공장, 트랙터 공장을 현지지도하는 등 경제 분야 쪽에도 많이 치중하고 있다"면서 "그래서 어떤 정책의 우선순위가 바뀌었는지 등을 주목해서 보고자 한다"고 말했다.

그는 '북한의 대미 강경발언이 여전하다'는 지적에 대해선 "북한의 의도를 정확하게 알 수는 없다. 다만, 북한의 핵·미사일 능력 고도화 의지 및 관련 동향 등은 여전히 있다"고 밝혔다.
  • 통일부 “北, 귀순자 언급·판문점 특이 동향 없어”
    • 입력 2017.11.15 (14:22)
    • 수정 2017.11.15 (14:23)
    인터넷 뉴스
통일부 “北, 귀순자 언급·판문점 특이 동향 없어”
통일부는 판문점 공동경비구역(JSA)을 통한 북한 군인 귀순 사건 이후 북한의 동향과 관련, "저희가 확인해본바 판문점 등 해서 지금 현재로는 특별한 특이동향은 없는 것으로 알고 있다"고 밝혔다.

백태현 통일부 대변인은 오늘(15일) 정례브리핑에서 관련 질문에 이렇게 답했다.

백 대변인은 '북한이 언론매체나 확성기 등을 통해 귀순자에 대해 언급한 적이 있느냐'는 질문에는 "귀순자 언급 동향은 없는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귀순자 상태에 대해선 "지금 현재 치료가 진행되고 있으며 완치된 뒤에 아마 귀순 동기 등 이런 조사가 필요할 것 같다"면서 "현재 귀순과정과 관련해서도 유엔사 군정위 합동조사를 거쳐서 필요한 조치가 이루어질 것으로 알고 있다"고 전했다.

백 대변인은 북한 김정은 노동당 위원장이 최근 경제 행보를 이어가는 것과 관련, "김정은 위원장이 최근 신발·화장품공장, 트랙터 공장을 현지지도하는 등 경제 분야 쪽에도 많이 치중하고 있다"면서 "그래서 어떤 정책의 우선순위가 바뀌었는지 등을 주목해서 보고자 한다"고 말했다.

그는 '북한의 대미 강경발언이 여전하다'는 지적에 대해선 "북한의 의도를 정확하게 알 수는 없다. 다만, 북한의 핵·미사일 능력 고도화 의지 및 관련 동향 등은 여전히 있다"고 밝혔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