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흥진호 “고의로 월북 조업”…처벌 두려워 신고안해
흥진호, 복어 잡으러 고의 월북…“처벌 두려워 신고안해”
지난달 북한 경비정에 나포됐다 엿새만에 풀려난 경주 감포선적의 '391 흥진호'는 고의로 북한 해역에...
이국종 신드롬, 열광하는 이유는…‘외상센터’ 청원 20만 초읽기
이국종 신드롬, 열광하는 이유는…‘외상센터’ 청원도 20만 돌파
이국종 아주대병원 교수와 중증외상센터에 대한 지원 확대를 요청하는 청와대 국민 청원 글이...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러시아 극동서 소형여객기 추락…“6명 사망·3세 여아 1명 생존”
입력 2017.11.15 (16:56) | 수정 2017.11.15 (16:59) 인터넷 뉴스
러시아 극동서 소형여객기 추락…“6명 사망·3세 여아 1명 생존”
러시아 극동 하바롭스크주에서 15일 소형 여객기가 추락해 승객과 승무원 등 6명이 숨졌다.

타스 통신 등에 따르면 15일 오후 1시쯤 극동 도시 하바롭스크에서 북쪽의 넬칸 마을로 운항하던 '하바롭스크 에어라인' 소속 L-410 여객기가 착륙 준비를 하던 중 활주로에서 5~7km 정도 떨어진 곳에 추락했다.

사고수습팀 관계자는 "여객기가 활주로에 이르지 못하고 추락하면서 동체가 부서졌으나 폭발이나 화재는 없었다"고 전했다.

재난당국인 비상사태부는 "사고로 전체 탑승객 7명 중 승객 4명과 조종사 2명 등 6명이 숨지고 3살 여자 아이 1명만 생존했다"고 전했다. 살아남은 여자 아이는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으나 중태인 것으로 알려졌다.

L-410 은 체코제 19인승 여객기로 전 세계적으로 가장 널리 보급된 기종 가운데 하나다.

당국은 악천후, 조종사 실수, 기술적 결함 등 3가지 가설을 염두에 두고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게티이미지]
  • 러시아 극동서 소형여객기 추락…“6명 사망·3세 여아 1명 생존”
    • 입력 2017.11.15 (16:56)
    • 수정 2017.11.15 (16:59)
    인터넷 뉴스
러시아 극동서 소형여객기 추락…“6명 사망·3세 여아 1명 생존”
러시아 극동 하바롭스크주에서 15일 소형 여객기가 추락해 승객과 승무원 등 6명이 숨졌다.

타스 통신 등에 따르면 15일 오후 1시쯤 극동 도시 하바롭스크에서 북쪽의 넬칸 마을로 운항하던 '하바롭스크 에어라인' 소속 L-410 여객기가 착륙 준비를 하던 중 활주로에서 5~7km 정도 떨어진 곳에 추락했다.

사고수습팀 관계자는 "여객기가 활주로에 이르지 못하고 추락하면서 동체가 부서졌으나 폭발이나 화재는 없었다"고 전했다.

재난당국인 비상사태부는 "사고로 전체 탑승객 7명 중 승객 4명과 조종사 2명 등 6명이 숨지고 3살 여자 아이 1명만 생존했다"고 전했다. 살아남은 여자 아이는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으나 중태인 것으로 알려졌다.

L-410 은 체코제 19인승 여객기로 전 세계적으로 가장 널리 보급된 기종 가운데 하나다.

당국은 악천후, 조종사 실수, 기술적 결함 등 3가지 가설을 염두에 두고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게티이미지]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