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故 이복순·하복향 할머니, 뒤늦게 드러난 위안부 진실
故 이복순·하복향 할머니, 뒤늦게 되찾은 위안부 진실
2차 대전 당시 일본군이 남태평양의 머나먼 섬에 까지 조선인 위안부를 대거 동원한 사실이...
고양이에게 생선을?…종업원 농간에 문 닫은 마트의 사연
고양이에게 생선을?…종업원 농간에 문 닫은 마트의 사연
"이용객은 많은데 정산을 해보면 항상 적자가 났습니다."부산에 사는 A씨는 몇 개월 전 자신이...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文 대통령 포항 방문, 수능 이후 이뤄질 듯 ISSUE
입력 2017.11.19 (11:46) | 수정 2017.11.19 (11:49) 인터넷 뉴스
文 대통령 포항 방문, 수능 이후 이뤄질 듯
문재인 대통령이 23일로 일주일 연기돼 치러지는 2018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이후 지진이 발생한 경북 포항을 방문하는 방안을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청와대 핵심 관계자는 19일(오늘) KBS와의 통화에서 "지금 대통령의 마음은 온전히 포항에 있을 것이다"라면서도 "지금은 지진피해 복구만이 아니라 수능을 안전하게 치르는 과제가 더해진 상황"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대통령은 정부의 모든 시선이 온전히 포항 시민과 수험생에게만 향하기를 바라는 것"이라며 "그래서 대통령의 포항 방문은 적어도 수능이 안전하게 치러진 다음 이뤄질 가능성이 높다"고 설명했다.

청와대는 한때 문 대통령이 직접 포항을 방문하는 방안도 검토한 것으로 알려졌으나, 현장엔 이낙연 국무총리가 내려가는 것으로 정리됐다.

이에 따라 총리를 중심으로 내각이 안정적 수능 관리를 위해 전력을 기울이면서, 혹시라도 이 같은 관리체제에 영향을 미칠 수 있는 대통령의 현장방문은 수능 이후에 이뤄질 것으로 보인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게티이미지]
  • 文 대통령 포항 방문, 수능 이후 이뤄질 듯
    • 입력 2017.11.19 (11:46)
    • 수정 2017.11.19 (11:49)
    인터넷 뉴스
文 대통령 포항 방문, 수능 이후 이뤄질 듯
문재인 대통령이 23일로 일주일 연기돼 치러지는 2018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이후 지진이 발생한 경북 포항을 방문하는 방안을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청와대 핵심 관계자는 19일(오늘) KBS와의 통화에서 "지금 대통령의 마음은 온전히 포항에 있을 것이다"라면서도 "지금은 지진피해 복구만이 아니라 수능을 안전하게 치르는 과제가 더해진 상황"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대통령은 정부의 모든 시선이 온전히 포항 시민과 수험생에게만 향하기를 바라는 것"이라며 "그래서 대통령의 포항 방문은 적어도 수능이 안전하게 치러진 다음 이뤄질 가능성이 높다"고 설명했다.

청와대는 한때 문 대통령이 직접 포항을 방문하는 방안도 검토한 것으로 알려졌으나, 현장엔 이낙연 국무총리가 내려가는 것으로 정리됐다.

이에 따라 총리를 중심으로 내각이 안정적 수능 관리를 위해 전력을 기울이면서, 혹시라도 이 같은 관리체제에 영향을 미칠 수 있는 대통령의 현장방문은 수능 이후에 이뤄질 것으로 보인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게티이미지]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