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샌프란시스코의 ‘파란병’…커피 업계의 ‘애플’ 될까??
샌프란시스코의 ‘파란병’…커피 업계의 ‘애플’ 될까??
샌프란시스코 베이 지역 명물 ‘블루보틀’ , 커피계 ‘제3의 물결’ ?구글,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우버...
“불 끄고…사람 구하고” 홀연히 사라진 버스 기사
“불 끄고…사람 구하고” 홀연히 사라진 버스 기사
대형 화재를 막고, 심폐소생술로 사람을 살리는 영웅들의 활약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이 영웅들은 다름...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궐련형 전자담배 출시 7개월…정부 세수 천250억 원
입력 2017.11.19 (20:31) | 수정 2017.11.19 (20:56) 인터넷 뉴스
궐련형 전자담배 출시 7개월…정부 세수 천250억 원
궐련형 전자담배 출시 7개월 만에 정부가 1천250억 원의 세금을 걷은 것으로 집계됐다. 궐련형 전자담배에 매기는 개별소비세가 일반담배의 90%로 인상되면서 관련 세수는 더 늘어날 전망이다.

기획재정부에 따르면 올해 4월 판매를 시작한 궐련형 전자담배는 10월까지 모두 7천190만 갑 반출된 것으로 집계됐다.

담배 반출은 제조업체나 수입판매업자가 담배를 제조장 또는 보세구역에서 외부로 운반하는 행위로, 이 수량에 따라 세금이 매겨진다.

7개월 동안 걷힌 궐련형 전자담배 세수는 1천250억 8천만 원이다. 전자담배 한 갑에 부과되는 세금은 담배소비세·개별소비세·지방교육세·부가가치세 등을 합해 1천739원꼴이다.

궐련형 전자담배 세수는 이번 달부터 큰 폭으로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최근 궐련형 전자담배의 개별소비세를 일반담배의 90% 수준으로 올리는 개별소비세법 개정안이 국회를 통과해 지난주 시행됐다.

여기에 담배소비세, 지방교육세, 국민건강증진부담금 등도 줄줄이 같은 수준으로 인상하는 절차가 완료되면, 궐련형 전자담배 한 갑에 부과되는 세금은 모두 2천986원이 된다.

이에 따라 정부가 얻을 수 있는 세수는 연간 기준으로 약 7천400억 원으로 추산된다.

한편 정부가 올 1∼10월 올린 일반담배 세수는 약 9조 3천277억 원으로 집계됐다. 일반담배 판매량이 감소하는 추세로 봤을 때 올해 세수는 지난해(12조 3천604억 원)보다 감소할 전망이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궐련형 전자담배 출시 7개월…정부 세수 천250억 원
    • 입력 2017.11.19 (20:31)
    • 수정 2017.11.19 (20:56)
    인터넷 뉴스
궐련형 전자담배 출시 7개월…정부 세수 천250억 원
궐련형 전자담배 출시 7개월 만에 정부가 1천250억 원의 세금을 걷은 것으로 집계됐다. 궐련형 전자담배에 매기는 개별소비세가 일반담배의 90%로 인상되면서 관련 세수는 더 늘어날 전망이다.

기획재정부에 따르면 올해 4월 판매를 시작한 궐련형 전자담배는 10월까지 모두 7천190만 갑 반출된 것으로 집계됐다.

담배 반출은 제조업체나 수입판매업자가 담배를 제조장 또는 보세구역에서 외부로 운반하는 행위로, 이 수량에 따라 세금이 매겨진다.

7개월 동안 걷힌 궐련형 전자담배 세수는 1천250억 8천만 원이다. 전자담배 한 갑에 부과되는 세금은 담배소비세·개별소비세·지방교육세·부가가치세 등을 합해 1천739원꼴이다.

궐련형 전자담배 세수는 이번 달부터 큰 폭으로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최근 궐련형 전자담배의 개별소비세를 일반담배의 90% 수준으로 올리는 개별소비세법 개정안이 국회를 통과해 지난주 시행됐다.

여기에 담배소비세, 지방교육세, 국민건강증진부담금 등도 줄줄이 같은 수준으로 인상하는 절차가 완료되면, 궐련형 전자담배 한 갑에 부과되는 세금은 모두 2천986원이 된다.

이에 따라 정부가 얻을 수 있는 세수는 연간 기준으로 약 7천400억 원으로 추산된다.

한편 정부가 올 1∼10월 올린 일반담배 세수는 약 9조 3천277억 원으로 집계됐다. 일반담배 판매량이 감소하는 추세로 봤을 때 올해 세수는 지난해(12조 3천604억 원)보다 감소할 전망이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사사건건
정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