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NEWS

뉴스

샌프란시스코의 ‘파란병’…커피 업계의 ‘애플’ 될까??
샌프란시스코의 ‘파란병’…커피 업계의 ‘애플’ 될까??
샌프란시스코 베이 지역 명물 ‘블루보틀’ , 커피계 ‘제3의 물결’ ?구글,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우버...
“불 끄고…사람 구하고” 홀연히 사라진 버스 기사
“불 끄고…사람 구하고” 홀연히 사라진 버스 기사
대형 화재를 막고, 심폐소생술로 사람을 살리는 영웅들의 활약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이 영웅들은 다름...

TV엔 없다

프로그램

최신뉴스 정지 최신뉴스 재생 최신뉴스 이전기사 최신뉴스 다음기사
기상·재해
기상·재해 뉴스 멈춤 기상·재해 뉴스 시작
뉴스 검색
  • 기사인쇄
  • 기사본문 글자 크게
  • 기사본문 글자 작게
고병원성 AI 발병 농가, 철새도래지 인근…‘방역 비상’
입력 2017.11.20 (08:52) | 수정 2017.11.20 (09:05) 인터넷 뉴스
고병원성 AI 발병 농가, 철새도래지 인근…‘방역 비상’
전북 고창군 오리 농가에서 검출된 '조류 인플루엔자(AI) 바이러스'가 고병원성으로 확인되자 방역당국에 비상이 걸렸다.

고창 흥덕면의 해당 농가가 대규모 철새 도래지인 '동림저수지'에 인접해 있기 때문이다.

이번에 AI가 발병한 농가는 동림 저수지에서 남서쪽으로 수백m 떨어진 곳에 있다.

지난 2014년 고창에서 발생했던 AI도 동림 저수지로 돌아온 철새 때문에 퍼진 것으로 방역당국은 추정한다.

AI 전파 매개체로 알려진 철새 떼가 지역에 AI 바이러스를 퍼뜨리는 게 아니냐는 우려가 나오는 이유다.

해당 농가 500m 내에 닭과 오리를 기르는 다른 농가는 없지만, 반경 3㎞ 내에는 4개 농가가 닭과 오리 36만 마리를 기르고 있다.

고창 흥덕면과 성내면 일대에 걸쳐 있는 동림저수지(3.82㎢)에는 가창오리 등 철새 떼가 이맘때부터 이듬해 2월까지 일시 서식한다.

최대 40만 마리가 무리를 짓고 일부는 텃새화하기도 한다.

전라북도와 고창군은,AI가 철새 도래지 코앞에서 발병하자, 철새 이동 시기에 맞물려 확산하지 않을까 긴장하고 있다.

전라북도는 AI 확산 방지와 조기 종식을 위해 축산농가 모임 금지,발생지역 방문 금지 등 방역 준수사항을 철저히 지켜 차단방역 활동에 만전을 기할 것을 당부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 고병원성 AI 발병 농가, 철새도래지 인근…‘방역 비상’
    • 입력 2017.11.20 (08:52)
    • 수정 2017.11.20 (09:05)
    인터넷 뉴스
고병원성 AI 발병 농가, 철새도래지 인근…‘방역 비상’
전북 고창군 오리 농가에서 검출된 '조류 인플루엔자(AI) 바이러스'가 고병원성으로 확인되자 방역당국에 비상이 걸렸다.

고창 흥덕면의 해당 농가가 대규모 철새 도래지인 '동림저수지'에 인접해 있기 때문이다.

이번에 AI가 발병한 농가는 동림 저수지에서 남서쪽으로 수백m 떨어진 곳에 있다.

지난 2014년 고창에서 발생했던 AI도 동림 저수지로 돌아온 철새 때문에 퍼진 것으로 방역당국은 추정한다.

AI 전파 매개체로 알려진 철새 떼가 지역에 AI 바이러스를 퍼뜨리는 게 아니냐는 우려가 나오는 이유다.

해당 농가 500m 내에 닭과 오리를 기르는 다른 농가는 없지만, 반경 3㎞ 내에는 4개 농가가 닭과 오리 36만 마리를 기르고 있다.

고창 흥덕면과 성내면 일대에 걸쳐 있는 동림저수지(3.82㎢)에는 가창오리 등 철새 떼가 이맘때부터 이듬해 2월까지 일시 서식한다.

최대 40만 마리가 무리를 짓고 일부는 텃새화하기도 한다.

전라북도와 고창군은,AI가 철새 도래지 코앞에서 발병하자, 철새 이동 시기에 맞물려 확산하지 않을까 긴장하고 있다.

전라북도는 AI 확산 방지와 조기 종식을 위해 축산농가 모임 금지,발생지역 방문 금지 등 방역 준수사항을 철저히 지켜 차단방역 활동에 만전을 기할 것을 당부했다.

[사진출처 : 연합뉴스]
사사건건
정지